'SK텔레콤 오픈 2022'에 AI 기반 미디어·로봇기술 활용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SK텔레콤이 다음달 2일 제주 핀크스GC에서 열리는 'SK텔레콤 오픈 2022' 남자 골프 대회에 인공지능(AI) 기반 미디어와 로봇 기술을 적용한다. /사진=SK텔레콤
SK텔레콤이 다음달 2일 제주 핀크스GC에서 열리는 'SK텔레콤 오픈 2022' 남자 골프 대회에 인공지능(AI) 기반 미디어와 로봇 기술을 적용한다.

올해로 25회째를 맞는 SK텔레콤 오픈은 수많은 스타 플레이어를 배출한 국내 대표 메이저 골프 대회다.

SK텔레콤은 대회 주관 방송사인 JTBC골프, 한국프로골프협회(KPGA) 등과 협력해 SK브로드밴드 B tv에 플러스바(Plus Bar) 서비스를 적용한다.

플러스바는 실시간 연동형 양방향 데이터 서비스로 중계 화면을 보며 리모콘을 활용해 내가 원하는 각종 정보와 데이터를 확인할 수 있는 서비스다. 스포츠 생중계에 적용되는 것은 이번이 국내 최초다.

B tv에 가입한 480만 가구는 JTBC골프채널에서 대회를 시청하며 '출전선수 정보, 실시간 순위, 조 편성 현황' 등 중계 방송에서 확인할 수 없는 부가 정보들을 TV에서 바로 확인할 수 있다.

SK텔레콤이 자체 개발한 AI 하이라이트 편집기술을 활용해 내가 관심있는 선수들의 플레이 모습을 '선수별 몰아보기' 영상으로 시청하는 것도 가능하다.

SK텔레콤은 플러스바 서비스를 하반기 국내 주요 골프 대회 중계에 적용한다. 추후 다양한 스포츠 종목으로도 확대할 계획이다.

지난해 대회에 처음 선보인 메타버스 생중계와, 슈퍼노바, AI 잡음제거 기술 등도 한층 더 고도화 돼 골프 매니아들의 만족도를 높일 전망이다.

메타버스 서비스 이프랜드에 '핀크스GC 랜드'를 새롭게 마련해 아바타로 골프 팬들과 함께 소통하며 중계를 즐기는 색다른 재미도 제공한다.

이프랜드 핀크스GC 랜드는 퍼팅연습장과 클럽하우스 등을 실제와 흡사한 모습으로 구현해 현장의 생동감을 극대화 했다. 추후 '골프 퍼팅' · '카트 탑승' 등 아바타를 통해 즐기는 재미 요소도 추가된다.

'SK텔레콤 오픈 2022'가 열리는 제주 핀크스GC에는 자율주행 배송 로봇이 등장한다. 자사 메타트론 그랜드뷰(Metatron Grandview) 기술을 뉴빌리티의 자율주행 배송 로봇 '뉴비'에 적용해 핀크스GC에 배치할 예정이다.

뉴비는 고가의 라이다(LiDAR) 센서 대신 카메라 기반 자율주행 솔루션을 적용해 가격 경쟁력을 확보한 자율주행 배송 로봇이다.

뉴비는 이번 대회 기간 핀크스 GC 곳곳에서 자율주행 한다. 갤러리와 선수들이 다가갈 경우 이를 인식해 몸체에 적재해둔 물과 음료를 제공할 계획이다.

김희섭 SK텔레콤 커뮤니케이션 담당은 "올해로 25회째를 맞은 SK텔레콤 오픈은 SK텔레콤의 AI 서비스를 통해 골프 팬들에게 새로운 볼거리와 즐거움을 선사할 예정"이라며 "앞으로도 정보통신기술(ICT)와 스포츠의 결합으로 다양한 시너지를 창출해 산업 활성화에 기여하겠다"고 밝혔다.


 

송은정
송은정 yuniya@mt.co.kr

안녕하세요 송은정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305.42하락 27.2218:03 07/01
  • 코스닥 : 729.48하락 15.9618:03 07/01
  • 원달러 : 1297.30하락 1.118:03 07/01
  • 두바이유 : 106.34하락 7.0618:03 07/01
  • 금 : 1801.50하락 5.818:03 07/01
  • [머니S포토] 박보균 문체부 장관 '게임업계와 함께'
  • [머니S포토] 혜리·산다라박, 상반된 매력 '뿜뿜'
  • [머니S포토] 소비자단체 발언 경청하는 박홍근 원내대표
  • [머니S포토] 김성은, 여름 제철 과일 '워싱턴 체리'를 소개합니다
  • [머니S포토] 박보균 문체부 장관 '게임업계와 함께'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