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OOO 갖고 싶었다"… 홍현희, 김영희 말에 선물한 '이것'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코미디언 홍현희가 김영희를 위해 명품을 선물했다. /사진=김영희 인스타그램 갈무리
코미디언 홍현희가 김영희를 위해 명품을 선물했다.

지난 25일 김영희는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힐튼이 맛난 고기 사주셔서 감사합니다. 꺼비언니"라며 "저 턱받이 갖고 싶었는데..꺼비 이모가 사준 힐튼이 우조복과 턱받이"라는 글을 올렸다.

이와 함께 올라온 사진에는 홍현희가 선물한 명품 턱받이의 모습이 담겨있다. 두 사람의 훈훈한 우정에 눈길이 간다.

김영희는 지난해 1월 10세 연하 윤승열과 결혼했으며 현재 임신 중이다.


 

전은지
전은지 imz05@mt.co.kr

안녕하세요 전은지 기자입니다. 열심히 하겠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537.53상승 4.0109:30 08/17
  • 코스닥 : 833.73하락 1.0109:30 08/17
  • 원달러 : 1309.50상승 1.409:30 08/17
  • 두바이유 : 92.12하락 2.4809:30 08/17
  • 금 : 1789.70하락 8.409:30 08/17
  • [머니S포토] 더불어민주당, 윤석열 정권 100일 평가 토론회
  • [머니S포토] 빌게이츠 "감염병 국제 공조에 한국의 큰 역할 기대"
  • [머니S포토] 논의하는 우상호·박홍근·진성준
  • [머니S포토] 권성동 "시민단체, 민주당 정치예비군 전락…철저한 검증 필요"
  • [머니S포토] 더불어민주당, 윤석열 정권 100일 평가 토론회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