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동제약 코로나 치료제 곧 나오나… "임상모집 완료"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일동제약이 개발중인 코로나19 치료제 국내 임상 환자 모집을 완료했다. 지난해 11월 테시로기 이사오 시오노기제약 대표(왼쪽)와 윤웅섭 일동제약 대표가 코로나19 치료제 공동 개발 계약식 후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사진=일동제약
일동제약이 일본 시오노기 제약과 공동개발 하고 있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치료제 임상이 막바지에 다다랐다.

일동제약은 코로나19 치료제 'S-217622' 개발과 관련해 국내에서 목표로 했던 임상 환자 모집을 완료했다고 지난 26일 밝혔다.

일동제약은 지난해 11월 일본 시오노기와 S-217622 공동 개발에 관한 협약을 체결하고 올해 초 첫 환자 등록 및 투약을 시작으로 한국 내 임상 2b/3상 시험을 진행 중이다.

일본에서 S-217622에 대한 긴급 사용 승인 신청이 통과될 경우 그 결과와 현재까지의 임상 데이터 등을 토대로 국내 허가 추진, 유통 준비 등 제반 작업에 나선다는 방침이다.

최근 시오노기는 S-217622의 조기 사용 승인 신청 시 제출했던 글로벌 임상 2/3상 시험의 중간 결과를 유럽 임상 미생물학 및 감염병학회(ECCMID)에서 공개했다.

시오노기의 발표에 따르면 S-217622 투약 4일째 바이러스 역가가 양성인 환자의 비율이 90% 감소한 것으로 나타나 체내 바이러스 억제 효과가 확인됐다. 추가 분석을 통해 기침, 인후통 등 호흡기 징후와 발열 등 코로나19 관련 5가지 증상에 대한 평가 점수도 개선된 것이 관찰됐다.

현재 시오노기는 일본, 베트남을 비롯한 다수의 국가에서 S-217622와 관련한 글로벌 2/3상 임상을 진행 중이다. 시오노기 측은 임상 진행과 병행해 일본 당국에 S-217622의 조기 사용 승인을 요청하는 등 상용화를 위한 절차도 밟고 있다.

일동제약 관계자는 "당초 계획했던 200명 규모의 국내 임상 대상자 수를 모두 확보했고 앞서 모집된 피험자에 대한 순차적인 투약과 경과 관찰, 결과 분석도 순조롭게 이뤄지고 있는 등 임상시험이 막바지 단계에 들어갔다"며 "S-217622와 관련한 전체 글로벌 임상의 소요 기간을 단축하고 신약의 상용화를 앞당기기 위해 한국 내에서 추가 환자 모집도 계속할 계획"이라고 설명했다.


 

김윤섭
김윤섭 angks678@mt.co.kr

안녕하세요 머니s 김윤섭 기자입니다. 열심히 쓰겠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490.80상승 17.6923:59 08/05
  • 코스닥 : 831.64상승 6.4823:59 08/05
  • 원달러 : 1298.30하락 11.823:59 08/05
  • 두바이유 : 93.75하락 1.9823:59 08/05
  • 금 : 1791.20하락 15.723:59 08/05
  • [머니S포토] 새로운 '광화문 광장' 이전보다 넓어졌다
  • [머니S포토] '프랜차이즈 창업박람회 2022'
  • [머니S포토] 페라리 296 GTS, 손끝으로 전달되는 묵직함
  • [머니S포토] 소녀시대 '하트 발사~'
  • [머니S포토] 새로운 '광화문 광장' 이전보다 넓어졌다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