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전투표 하세요"…이틀간 전국 어디서나 가능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제8회 전국동시지방선거·국회의원 보궐선거 사전투표가 27~28일 이틀 동안 전국에 설치된 투표소에서 실시된다. 사진은 지난 26일 부산시 연제구 연제구청에서 연제구청 직원들이 모의 사전투표 시연을 하는 모습. /사진=뉴스1
제8회 전국동시지방선거·국회의원 보궐선거 사전투표가 27~28일 이틀 동안 전국 3551개 투표소에서 실시된다.

사전투표는 전국에 설치된 사전투표소 어디에서나 가능하다. 반면 6월 1일 선거일에는 주소지 관할 지정 투표소에서만 투표할 수 있다.

사전투표소는 읍·면·동마다 1개씩 설치된다. 대부분 지난 대통령선거 당시 사전투표소와 같지만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격리자 등 출입 허용 불가 ▲투표시설 접근성 불편 ▲근무·영업으로 인한 사용 불가 등 사유로 164곳은 변경됐다.

특히 서울역에 설치됐던 남영동 사전투표소와 용산역에 설치되었던 한강로동 사전투표소는 각각 동 주민센터로 옮겨 설치한다. 해당 투표소의 경우 승객들과 확진자의 동선 분리가 현실적으로 불가능하고 확진자용 사전투표소 설치가 불가하다는 한국철도공사의 입장 등을 고려한 방침이다.

투표용지는 총 7장(세종 4장, 제주 5장)이다. 관외 선거인의 경우 기표 후 투표지를 회송용 봉투에 넣어 봉함한 뒤 투표함에 투입해야 한다. 관내 선거인은 투표용지만 받아 기표한 후 투표함에 넣으면 된다.

일반 유권자는 오전 6시부터 오후 6시까지 투표할 수 있다. 유권자들은 주민등록증·청소년증이나 여권·운전면허증 등 공공기관이 발행한 사진이 첨부된 신분증(모바일 신분증 포함)을 반드시 지참해야 한다. 모바일 신분증의 경우 화면 캡처 등 저장된 이미지는 허용되지 않는다.

코로나19 확진자와 격리자는 사전투표 2일 차인 오는 28일 토요일 오후 6시30분부터 8시까지 투표할 수 있다. 확진자 등은 일반 유권자들이 투표를 마치고 퇴장한 뒤 투표하게 된다. 이들은 신분증 외에도 ▲확진자 투표안내 문자 ▲성명이 기재된 PCR·신속항원검사 양성 통지 문자 등을 반드시 가지고 가야 한다. 오후 8시 이전에 투표소에 도착하면 투표 마감시각이 지나더라도 번호표를 받아 투표할 수 있다.

중앙선관위는 "안심하고 투표할 수 있는 선거환경을 조성하는 데 최선을 다할 것"이라며 "개인 방역수칙을 준수해달라"고 당부했다. 방역수칙 내용은 ▲투표 대기 중 가급적 마스크 착용 ▲투표소 출입 전 손 소독 ▲투표소 내 마스크 상시 착용 및 유권자 간 충분한 거리두기 ▲불필요한 대화·접촉 자제 등이다.


 

서진주
서진주 jinju316@mt.co.kr

안녕하세요. 라이브콘텐츠팀 서진주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480.88하락 22.5818:03 08/10
  • 코스닥 : 820.27하락 13.3818:03 08/10
  • 원달러 : 1310.40상승 5.818:03 08/10
  • 두바이유 : 94.31상승 0.5618:03 08/10
  • 금 : 1812.30상승 7.118:03 08/10
  • [머니S포토] 원희룡 '해외건설기업 파이팅!'
  • [머니S포토] 與 권성동·성일종 등 수해대책 점검 긴급 당정 입장
  • [머니S포토] '폭우 피해 점검' 윤 대통령 "예상보다 최악 재난 염두에 두고 대응"
  • [머니S포토] 민주당 비대위 입장하는 '박홍근'
  • [머니S포토] 원희룡 '해외건설기업 파이팅!'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