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LG·포스코·현대重, 5년간 총 '400조' 이상 투자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국내 주요 대기업 집단들이 대규모 투자 계획을 발표했다. 사진은 최태원 SK그룹 회장. /사진=장동규 기자
SK, LG, 포스코, 현대중공업 등 국내 굴지의 대기업 집단들이 대규모 투자 계획을 발표했다.

SK그룹은 오는 2026년까지 배터리·바이오·반도체(BBC) 분야를 중심으로 247조원에 달하는 대규모 투자를 단행할 계획이라고 26일 밝혔다. 특히 국내 투자에 179조원을 집행해 국가 경제 활성화에 기여할 방침이다.

구체적으로 반도체와 소재에 142조2000억원, 전기차 배터리 등 그린 비즈니스에 67조4000억원, 디지털에 24조9000억원, 바이오 및 기타에 12조7000억원을 투자한다.

LG그룹도 이날 미래성장 분야를 중심으로 오는 2026년까지 국내에만 106조원을 투자할 계획이라고 발표했다.

LG에너지솔루션은 충북 오창 공장에 대한 추가 투자를 단행하고 LG화학은 양극재, 분리막, 탄소나노튜브 등 배터리 소재 분야에 1조7000억원을 투자한다. 그룹 차원에서는 AI·데이터 분야에 3조6000억원, 바이오 분야 혁신 신약 개발 분야에 1조5000억원, 친환경 그린테크 분야에 1조8000억원을 쏟아붓는다.

포스코그룹 역시 오는 2026년까지 국내 33조원을 포함해 국내외 총 53조원을 투자할 방침이다. 철강사업에 20조원, 친환경미래소재 분야에 5조3000억원, 친환경인프라 분야에 5조원, 미래사업 발굴 및 신기술 확보에 2조7000억원을 투자한다.

현대중공업그룹도 오는 2026년까지 총 21조원을 투자할 예정이다. 스마트 조선소 및 스마트 건설기계 인프라 구축과 스마트 에너지사업 투자에 12조원을 투자하고 친환경 R&D분야에 7조원을 쏟는다. 자율운항 선박 등 디지털 분야에는 총 1조원을 투자할 계획이다.


 

김동욱
김동욱 ase846@mt.co.kr

안녕하세요 머니S 산업 1부 재계팀 김동욱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305.42하락 27.2223:59 07/01
  • 코스닥 : 729.48하락 15.9623:59 07/01
  • 원달러 : 1297.30하락 1.123:59 07/01
  • 두바이유 : 106.34하락 7.0623:59 07/01
  • 금 : 1801.50하락 5.823:59 07/01
  • [머니S포토] 박보균 문체부 장관 '게임업계와 함께'
  • [머니S포토] 혜리·산다라박, 상반된 매력 '뿜뿜'
  • [머니S포토] 소비자단체 발언 경청하는 박홍근 원내대표
  • [머니S포토] 김성은, 여름 제철 과일 '워싱턴 체리'를 소개합니다
  • [머니S포토] 박보균 문체부 장관 '게임업계와 함께'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