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못믿겠다"… 지연수·일라이 재결합 무산?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27일 방송되는 TV조선 '우리 이혼했어요2'에서는 일라이와 지연수의 재결합에 적신호가 켜지는 모습이 전파를 탄다. /사진=TV조선 제공
지연수가 일라이의 돌발발언에 당황하는 모습을 보인다. 27일 방송되는 TV조선 '우리 이혼했어요2'(이하 '우이혼2') 8회에서는 일라이와 지연수의 관계 개선을 위한 노력과 더불어 한국 정착을 위해 취업전선에 나선 일라이의 고군분투가 펼쳐진다.

이날 두 사람은 켜켜이 쌓인 마음 속 갈등과 앞으로의 관계 회복을 위해 심리 상담에 나섰다. 김병후 정신건강의학 전문의를 만난 일라이와 지연수는 '일 대 일' 심리 상담에서 서로에게는 하지 못한 속마음을 털어놓았다.

특히 지연수는 "(일라이가) 한국에 정착하겠다는 마음을 온전히 믿지 못하겠다"고 밝혀 충격을 안겼다. 각각의 속마음을 들은 김병후 정신건강의학 전문의는 "일라이는 부모를 판단하려 하지 않는다. 그래서 아내의 상처를 알아주지 않는다"고 꼬집었고 "지연수는 관계 회복을 위한 노력 없이 본인의 상처만 이야기한다"며 문제점을 지적했다.

면접 이후 둘만의 시간을 가진 일라이와 지연수는 앞으로의 계획에 대해 속 깊은 이야기를 나눴다. 일라이는 "(한국 정착은) 처음으로 가진 내 꿈"이라며 한국 정착에 대한 자신의 의지를 피력했다.

이에 지연수가 '한국에 살게 되면 거주 문제를 해결해야 하지 않냐'고 묻자 일라이는 "함께 사는 걸 생각했다. 하지만 재결합을 위해 같이 살자는 건 아니다"라는 돌발 발언을 던져 두 사람의 재결합에 적신호가 울릴지 불안감이 증폭됐다.


 

김유림
김유림 cocory0989@mt.co.kr

머니S 라이브콘텐츠팀 김유림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366.60상승 52.2818:03 06/24
  • 코스닥 : 750.30상승 35.9218:03 06/24
  • 원달러 : 1298.20하락 3.618:03 06/24
  • 두바이유 : 106.51상승 0.0318:03 06/24
  • 금 : 1827.00상승 0.718:03 06/24
  • [머니S포토] 트와이스 나연 "나연스러움으로 선뵐 것"
  • [머니S포토] 별 중의 별 한자리에, 박보검·뷔·리사 '파리' 출국
  • [머니S포토] 권성동 원내대표 "참전 용사 수당 2배 인상"
  • [머니S포토] 국민의힘 만난 서해 피격 공무원 유가족 이래진 씨
  • [머니S포토] 트와이스 나연 "나연스러움으로 선뵐 것"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