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나은행, 30일부터 예·적금 금리 최대 0.25%p 인상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하나은행은 오는 30일부터 총 22개의 예·적금(적금 15종, 예금 7종)의 금리를 최대 0.25% 포인트 인상한다. 사진은 서울 중구에 위치한 하나은행 본점 전경.
하나은행은 26일 한국은행의 기준금리 인상에 따라 총 22개의 예·적금(적금 15종, 예금 7종)의 금리를 오는 30일부터 최대 0.25% 포인트 인상한다고 밝혔다.

이에 따라 '급여하나 월복리 적금'과 '주거래하나 월복리 적금'은 1년 만기 기준 최고 2.95%에서 3.20%로 3년 만기 기준 최고 3.25%에서 3.50%로 각각 0.25%포인트 인상됐다.

'하나의 여행 적금'의 경우 1년 만기 기준 최고 3.20%에서 3.45%로 0.25%포인트 올랐다.

중도해지를 하더라도 고금리를 적용받을 수 있는 '369 정기예금' 1년제의 경우 기본금리가 0.25%포인트 인상돼 최고 2.05%의 금리가 제공된다.

하나은행 관계자는 "한국은행의 기준금리 인상에 발맞춰 예적금 수요자의 불확실성을 해소하고 고객들의 자산증식에 도움이 되기 위해 금리 인상을 결정했다"며 "향후 기준금리 변동과 시장상황에 따라 상품금리를 빠르게 적용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박슬기
박슬기 seul6@mt.co.kr

생활에 꼭 필요한 금융지식을 전달하겠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490.80상승 17.6918:01 08/05
  • 코스닥 : 831.64상승 6.4818:01 08/05
  • 원달러 : 1298.30하락 11.818:01 08/05
  • 두바이유 : 93.75하락 1.9818:01 08/05
  • 금 : 1791.20하락 15.718:01 08/05
  • [머니S포토] 새로운 '광화문 광장' 이전보다 넓어졌다
  • [머니S포토] '프랜차이즈 창업박람회 2022'
  • [머니S포토] 페라리 296 GTS, 손끝으로 전달되는 묵직함
  • [머니S포토] 소녀시대 '하트 발사~'
  • [머니S포토] 새로운 '광화문 광장' 이전보다 넓어졌다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