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나은행, 30일부터 예·적금 금리 최대 0.25%p 인상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하나은행은 오는 30일부터 총 22개의 예·적금(적금 15종, 예금 7종)의 금리를 최대 0.25% 포인트 인상한다. 사진은 서울 중구에 위치한 하나은행 본점 전경.
하나은행은 26일 한국은행의 기준금리 인상에 따라 총 22개의 예·적금(적금 15종, 예금 7종)의 금리를 오는 30일부터 최대 0.25% 포인트 인상한다고 밝혔다.

이에 따라 '급여하나 월복리 적금'과 '주거래하나 월복리 적금'은 1년 만기 기준 최고 2.95%에서 3.20%로 3년 만기 기준 최고 3.25%에서 3.50%로 각각 0.25%포인트 인상됐다.

'하나의 여행 적금'의 경우 1년 만기 기준 최고 3.20%에서 3.45%로 0.25%포인트 올랐다.

중도해지를 하더라도 고금리를 적용받을 수 있는 '369 정기예금' 1년제의 경우 기본금리가 0.25%포인트 인상돼 최고 2.05%의 금리가 제공된다.

하나은행 관계자는 "한국은행의 기준금리 인상에 발맞춰 예적금 수요자의 불확실성을 해소하고 고객들의 자산증식에 도움이 되기 위해 금리 인상을 결정했다"며 "향후 기준금리 변동과 시장상황에 따라 상품금리를 빠르게 적용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박슬기
박슬기 seul6@mt.co.kr

안녕하세요. 머니S 금융팀 박슬기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366.60상승 52.2818:03 06/24
  • 코스닥 : 750.30상승 35.9218:03 06/24
  • 원달러 : 1298.20하락 3.618:03 06/24
  • 두바이유 : 106.51상승 0.0318:03 06/24
  • 금 : 1827.00상승 0.718:03 06/24
  • [머니S포토] 트와이스 나연 "나연스러움으로 선뵐 것"
  • [머니S포토] 별 중의 별 한자리에, 박보검·뷔·리사 '파리' 출국
  • [머니S포토] 권성동 원내대표 "참전 용사 수당 2배 인상"
  • [머니S포토] 국민의힘 만난 서해 피격 공무원 유가족 이래진 씨
  • [머니S포토] 트와이스 나연 "나연스러움으로 선뵐 것"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