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그린마더스클럽' 최재림, 추자현 도운 이요원에 "원래라면 너도 체포" 일침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JTBC '그린마더스클럽' © 뉴스1
JTBC '그린마더스클럽' © 뉴스1

(서울=뉴스1) 박하나 기자 = '그린마더스클럽' 최재림이 범죄자 추자현을 도운 이요원에 분노했다.

26일 오후 10시 30분에 방송된 JTBC 수목드라마 '그린마더스클럽'(극본 신이원/연출 라하나) 최종회에서는 변춘희(추자현 분)가 불법 약물을 주사한 혐의로 경찰에게 체포됐다.

변춘희를 도운 이은표(이요원 분)는 변춘희를 직접 체포한 정재웅(최재림 분)에게 "볼 면목 없다"라고 미안해했다. 그러자 정재웅은 이은표에게 "네가 무슨 잘못을 했는지 알기는 아냐?"라고 소리치며 "범죄자 은닉죄에 도주 방조죄다, 원래대로 하면 너도 체포해야 하는 게 맞다"라고 말했다.

이어 정재웅은 이은표에게 변춘희가 죽은 서진하(김규리 분)에게 주사를 놔줬다고 외치며 "네 친구가 죽은 게 그 여자 때문일 수도 있다"라고 분노했다. 그러나 이은표는 변춘희를 믿으려 했고, 그런 이은표의 모습에 정재웅이 답답해했다.

한편, JTBC 수목드라마 '그린마더스클럽'은 초등커뮤니티의 민낯과 동네 학부모들의 위험한 관계망을 그린 드라마다.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0%
  • 0%
  • 코스피 : 2292.01하락 49.7718:01 07/06
  • 코스닥 : 744.63하락 6.3218:01 07/06
  • 원달러 : 1306.30상승 618:01 07/06
  • 두바이유 : 111.07상승 2.6918:01 07/06
  • 금 : 1763.90하락 37.618:01 07/06
  • [머니S포토] 하태경 TF 위원장 "희생자 구조 없었다"
  • [머니S포토] 첫 고위 당정 협의회서 발언하는 한덕수 국무총리
  • [머니S포토] "모두발언 않겠다" 박홍근 원내대표에게 발언권 넘기는 우상호
  • [머니S포토] 총리 축하 난 받은 김진표 국회의장
  • [머니S포토] 하태경 TF 위원장 "희생자 구조 없었다"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