식약처, 마약 3종·향정신성의약품 9종 신규 지정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식약처가 마약 3개물질, 향정신성의약품 9개 물질을 신규 지정한다./사진=식품의약품안전처
식품의약품안전처(식약처)가 마약류 안전관리 강화에 나선다.

식약처는 마약류 안전관리를 강화하고 국민 보건을 향상하기 위해 3개 물질을 마약으로, 9개 물질을 향정신성의약품으로 신규 지정한다고 27일 밝혔다. 식약처는 이같은 내용이 포함된 마약류 관리에 관한 법률 시행령 개정안을 입법예고하고 오는 7월7일까지 의견을 받을 예정이다.

마약으로 신규 지정하는 물질은 유엔에서 마약으로 지정한 브로르핀과 메토니타젠, 해외에서 마약류로 규제하는 올리세리딘이다.

향정신성의약품으로 지정하는 물질은 의존성이 확인된 임시마약류 8개 물질과 체내에서 날부핀(향정신성의약품)으로 대사되는 디날부핀 세바케이트다.

임시마약류는 마약류(마약·향정신성의약품·대마)가 아닌 물질 중 오남용으로 인한 위해가 우려돼 마약류에 준하는 취급·관리가 필요한 물질을 말한다.

이번에 지정된 임시마약류 8개 물질은 ▲2시-엔 ▲25비-엔비오에이치 ▲2시-티에프엠 ▲4-플루오로메틸페니데이트 ▲3시-피 ▲비피카나 ▲오알지27569 ▲에이비-시에이치푸피카이다.

마약류로 지정되면 해당 물질의 수출입, 제조, 매매, 사용 등 그 취급이 엄격히 통제된다. 마약류 관리에 관한 법률에서는 마약을 수출입, 제조, 매매하거나 매매를 알선했을 때 무기 또는 5년 이상의 징역에 처하도록 규정하고 있다.

식약처는 "앞으로도 마약류가 오남용되거나 불법 유통되지 않도록 철저하게 관리하겠다"고 말했다.


 

김윤섭
김윤섭 angks678@mt.co.kr

안녕하세요 머니s 김윤섭 기자입니다. 열심히 쓰겠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332.64하락 45.3518:03 06/30
  • 코스닥 : 745.44하락 16.9118:03 06/30
  • 원달러 : 1298.40하락 0.618:03 06/30
  • 두바이유 : 114.22상승 1.0118:03 06/30
  • 금 : 1817.50하락 3.718:03 06/30
  • [머니S포토] 박홍근 "의장선출 전까지 협상의 문 열려 있다"
  • [머니S포토] 조주완 "LG전자, 고객 경험 중심으로 패러다임 선도"
  • [머니S포토] 이복현 금감원장, 취임 이후 보험업 상견례
  • [머니S포토] 박형준 부산시장과 인사하는 서병수 특별위원장
  • [머니S포토] 박홍근 "의장선출 전까지 협상의 문 열려 있다"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