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금자리론, 너마저" 6월 최대 0.25%p 인상… 최고 4.6% 달해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서민들의 주거사다리로 꼽히는 보금자리론 금리가 최고 연 4.6%에 이르렀다
서민들의 주거사다리로 꼽히는 보금자리론 금리가 최대 연 4.6%에 이르렀다. 한국은행이 잇따라 기준금리를 올리면서 대출을 받아 집을 사는 차주들의 이자부담은 날로 커지고 있다.

27일 금융권에 따르면 한국주택금융공사는 장기·고정금리·분할상환 주택담보대출인 보금자리론의 금리를 6월부터 20년·30년·40년 만기는 0.2%포인트, 10년·15년 만기는 0.25% 포인트 인상한다.

이에 따라 서민들이 많이 이용하는 'u-보금자리론'은 대출만기에 따라 연 4.35%(10년)에서 4.60%(40년)의 금리가 적용된다.

전자약정 등 온라인으로 신청하는 '아낌e-보금자리론'은 이보다 0.1%포인트 낮은 연 4.25%(10년)에서 4.50%(40년)로 이용할 수 있다.

보금자리론 최저 적용금리는 2019년 1월(2.95%) 이후 지난해 9월(2.8%)까지 2년8개월 동안 2%대를 유지해온 이후 지난해 10월 3.0%로 올라섰다. 이후 8개월 만에 최저 금리가 1.25%포인트 치솟은 셈이다.

최근 보금자리론 금리가 가파르게 오르는 것은 국고채 5년물 금리의 상승 등 재원조달 비용이 치솟아서다.

주금공 관계자는 "미국의 고강도 긴축 통화정책과 물가 우려 등 영향으로 금리 불안 요인이 지속되고 있지만 서민·중산층 실수요자의 금융비용 부담 경감을 위해 보금자리론 금리 인상을 최소화했다"며 "서민·실수요자의 상환 부담을 낮추기 위해 이용 비중이 높고 청년, 신혼부부가 많이 이용하는 20년·30년·40년 만기의 금리는 0.2%포인트만 올렸다"고 말했다.

한편 5월 안에 보금자리론 신청을 완료하면 인상 전 금리를 적용받을 수 있다.


 

박슬기
박슬기 seul6@mt.co.kr

안녕하세요. 머니S 금융팀 박슬기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305.42하락 27.2218:03 07/01
  • 코스닥 : 729.48하락 15.9618:03 07/01
  • 원달러 : 1297.30하락 1.118:03 07/01
  • 두바이유 : 106.34하락 7.0618:03 07/01
  • 금 : 1801.50하락 5.818:03 07/01
  • [머니S포토] 박보균 문체부 장관 '게임업계와 함께'
  • [머니S포토] 혜리·산다라박, 상반된 매력 '뿜뿜'
  • [머니S포토] 소비자단체 발언 경청하는 박홍근 원내대표
  • [머니S포토] 김성은, 여름 제철 과일 '워싱턴 체리'를 소개합니다
  • [머니S포토] 박보균 문체부 장관 '게임업계와 함께'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