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상]아이유 어깨빵女, 인종차별 논란되자 사과?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가수 겸 배우 아이유(본명 이지은)를 밀치고 간 프랑스 인플루언서가 사과 영상을 올렸다. /사진=마리아 트래블 인스타그램
가수 겸 배우 아이유(본명 이지은)를 밀치고 간 프랑스 인플루언서가 사과 영상을 올렸다. /사진=마리아 트래블 인스타그램
아이유를 밀치고 지나간 프랑스 인플루언서가 '인종차별' 논란이 일자 사과영상을 남겼다.

지난 26일(현지시각) 프랑스 칸 뤼미에르 극장에서는 제75회 칸 국제영화제(2022) 경쟁 부문 초청작 '브로커'의 월드 프리미어 상영회가 열렸다. 당시 혼잡한 레드카펫에서 작은 사건이 벌어져 눈살을 찌푸리게 만들었다.

일명 '아이유 어깨빵'이라는 제목으로 올라온 영상에는 담소를 나누고 있던 이주영과 이지은 두 사람 사이를 한 금발의 여성이 비집고 통과했다. 이때 이 여성은 아이유의 어깨를 강하게 밀치고 지나쳤다. 특히 어깨를 치고도 사과하지 않았던 것이 생중계 화면에 포착됐다. 아이유가 당황하는 모습이 영상에 그대로 담겼고 온라인상에서는 '인종차별'이 아니냐는 비판이 쏟아졌다.

이 여성은 프랑스의 모델이자 뷰티 인플루언서 마리아 트래블(Maria Travel)로 밝혀졌다. 전 세계 K-팝 팬이 트래블의 인스타그램 계정으로 몰려가 트래블을 향한 각종 비난을 쏟아냈다.
가수 겸 배우 아이유(본명 이지은)를 밀치고 간 프랑스 인플루언서가 아이유 계정을 태그하며 사과 영상을 올렸다. /사진=마리아 트래블 인스타그램

이에 마리아 트래블은 "레드카펫에서 일어난 일에 대해 정말 미안하다"며 "실수로 민 것이고 의도적으로 다치게 하고자 그런 것이 아니다"라며 자신의 인스타그램 스토리에 사과 영상을 게재했다.이어 "영화 '브로커'와 함께 하는 정말 멋진 순간"이라는 글과 함께 영상을 게재했고 아이유의 히트곡 '마음'을 BGM으로 사용하기도 했다.


 

김유림
김유림 cocory0989@mt.co.kr

머니S 라이브콘텐츠팀 김유림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100%
  • 코스피 : 2527.94상승 4.1618:01 08/12
  • 코스닥 : 831.63하락 0.5218:01 08/12
  • 원달러 : 1302.40하락 0.618:01 08/12
  • 두바이유 : 98.24상승 2.2118:01 08/12
  • 금 : 1815.50상승 8.318:01 08/12
  • [머니S포토] 공판 마친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
  • [머니S포토] 민주당 "웹툰, K-콘텐츠 핵심…창작자 권익 및 처우해야"
  • [머니S포토] 8.15 특사 발표차 브리핑룸 들어서는 한동훈 장관
  • [머니S포토] 고개 숙인 김성원
  • [머니S포토] 공판 마친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