젤렌스키 "러 봉쇄로 우크라 곡물 수출 절반 묶여"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볼로디미르 젤렌스키 우크라이나 대통령이 현재 러시아가 흑해와 아조우해를 통한 주요 수출 경로를 차단하면서 우크라이나 곡물 수출의 절반 가량이 중단됐다고 말했다. /사진=뉴스1
볼로디미르 젤렌스키 우크라이나 대통령이 현재 러시아가 흑해와 아조우해를 통한 주요 수출 경로를 차단하면서 우크라이나 곡물 수출의 절반 가량이 중단됐다고 말했다.

젤렌스키 대통령은 27일(현지시각) 인도네시아 외교정책 싱크탱크에서 연설을 통해 "현재 2200만톤의 곡물이 저장고에 보관돼 있다"며 "우리는 현 시점에서 그것들을 국제 시장에 적시에 수출할 수 없다"고 언급했다.

그는 "유엔(UN)은 올해 추가로 5000만명이 기근에 시달릴 것으로 추산했지만 그것은 보수적인 추산"이라며 더 많은 인원이 피해를 입을 수 있다고 우려했다.

이어 "기근은 홀로 오는 것이 아니라 항상 정치적 혼란을 동반해 상황을 악화시키고 사람들의 삶을 파괴하며 일반인들에게 안전하지 않은 환경을 만들어준다"며 "많은 나라들이 작년 수확한 재고를 소진하는 7월에 실제로 재앙을 체감할 수 있을 것"이라고 덧붙였다.

젤렌스키는 오는 11월 인도네시아 발리에서 열리는 G20 정상회의에 참석 초청을 받아들였다. 그는 "개최국들에게 G20정상회의에서 러시아를 제외시켜야 한다"고 촉구했다.


 

송은정
송은정 yuniya@mt.co.kr

안녕하세요 송은정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422.09상승 20.1718:03 06/28
  • 코스닥 : 769.51하락 1.0918:03 06/28
  • 원달러 : 1283.40하락 3.118:03 06/28
  • 두바이유 : 110.03상승 3.5218:03 06/28
  • 금 : 1821.20하락 3.618:03 06/28
  • [머니S포토] 증권업계 CEO 만난 이복현 금감원장
  • [머니S포토] 한산 박해일 "최민식 선배, 너도 고생해봐라" 조언전해
  • [머니S포토] 野 원내대책 입장하는 '박홍근'
  • [머니S포토] 회의 앞서 인사 나누는 '권성동'
  • [머니S포토] 증권업계 CEO 만난 이복현 금감원장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