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어겐마' 종영, 이준기 "치워야 할 쓰레기 여전히 있다" [RE:TV]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SBS '어게인 마이 라이프' 방송 화면 캡처 © 뉴스1
SBS '어게인 마이 라이프' 방송 화면 캡처 © 뉴스1

(서울=뉴스1) 이아영 기자 = '어게인 마이 라이프' 이준기가 목표를 이뤘지만 이경영과 같은 세력이 근절되지는 않은 현실적인 결말을 맞이했다.

지난 28일 방송된 SBS 금토드라마 '어게인 마이 라이프'(극본 제이, 김율/연출 한철수, 김용민/이하 '어겐마') 최종회에서는 김희우(이준기 분)가 국회의원이 됐고 조태섭(이경영 분)은 사망했다.

이민수(정상훈 분)는 조태섭에게 김희우를 잡지 못했다며, 김희우를 잡기 위해 준비했던 것을 조태섭에게 줬다. 그는 "김희우 학창 시절에 싸움을 좀 했다. 경찰서에 들락거렸다"고 김희우의 약점을 이야기했다. 조태섭은 이민수가 준 문서를 한지현(차주영 분)에게 건네며 팩트 체크를 하고 김희우를 악마로 만들라고 지시했다. 뉴스에서는 김희우의 각종 의혹이 보도됐다.

김희우는 네거티브에 대응하기 위해 먼저 김희아(김지은 분)와 결혼을 발표했다. 결혼 기자회견에서 학교폭력 가해자라는 의혹은 사실이 아니라고 밝혔다. 김희우는 조직적으로 소문과 폭로를 퍼트리는 세력이 있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당당하게 대화하자고 공개토론을 제안했다. 한지현은 무시하라고 했지만, 조태섭은 김희우의 싸움을 승낙했다.

김희우는 그동안 모아 온 조태섭의 악행에 대한 증거를 공개했다. 그러자 조태섭은 김희우가 김진우(김영훈 분)의 죽음에 깊이 관련되어 있다고 주장하면서 영상을 공개했다. 토론이 끝났는데 한지현이 TV에 출연 중이었다. 한지현은 조태섭의 녹취록을 공개하면서 조태섭의 이중적인 면모를 폭로했다. 한지현은 "조태섭과 함께하며 저도 죄 많이 지었다. 증인이 없다면 잡을 수 없을 것이다"라며 자신도 교도소에 가야 한다고 말했다. 조태섭은 주변에 한지현도 김진우도 없는 것을 확인하고 씁쓸하게 웃었다.

뉴스에서는 조태섭의 변사체가 발견됐다는 소식이 보도됐다. 김희우는 진짜 조태섭이 맞을지 의심했다. 이민수는 조태섭의 사체가 맞는다는 걸 확인했다고 말했다. 그러나 개운치 않다며 사건 관련자들 대부분이 가벼운 처벌을 받거나 특별사면으로 풀려났다고 말했다. 김희우는 국회의원에 당선됐다. 김희우는 김희아와 결혼 발표를 할 때는 사귀지 않았는데, 그 일로 자주 만나게 돼 사귄 지 얼마 되지 않았다고 말했다.

천호령 회장(배종옥 분)은 조태섭의 측근들을 다시 모아 비리를 저지르려고 했다. '치워야 할 쓰레기는 여전히 존재한다. 전쟁에서도 나라는 살아남을 수 있다. 그러나 정의가 없는 나라는 결국 살아남지 못한다'라는 김희우의 내레이션이 나오며 여운을 남겼다.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0%
  • 0%
  • 코스피 : 2366.60상승 52.2818:03 06/24
  • 코스닥 : 750.30상승 35.9218:03 06/24
  • 원달러 : 1298.20하락 3.618:03 06/24
  • 두바이유 : 106.51상승 0.0318:03 06/24
  • 금 : 1827.00상승 0.718:03 06/24
  • [머니S포토] 트와이스 나연 "나연스러움으로 선뵐 것"
  • [머니S포토] 별 중의 별 한자리에, 박보검·뷔·리사 '파리' 출국
  • [머니S포토] 권성동 원내대표 "참전 용사 수당 2배 인상"
  • [머니S포토] 국민의힘 만난 서해 피격 공무원 유가족 이래진 씨
  • [머니S포토] 트와이스 나연 "나연스러움으로 선뵐 것"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