설마 한국도?... 원숭이두창 상륙 주의보, 환자수 400명↑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해외 입국자들이 지난 27일 인천국제공항 제1터미널 입국장에 검역을 받기 위해 대기하고 있다. /사진=뉴스1
원숭이두창 감염자들이 세계 곳곳에서 속출하고 있다.

29일 국제 통계 사이트 아워월드인데이터에 따르면 지난 27일 기준 원숭이두창 환자는 22개국에서 403명이 발생했다.

영국에서는 106명의 환자가 나왔다. 스페인(106명), 포르투갈(74명), 독일(21명), 이탈리아(12명), 네덜란드(12명) 등 유럽 전역에서도 감염 사례가 잇따르고 있다. 북미 지역에서는 미국이 9명, 캐나다가 26명의 감염자가 발생했다.

최근에는 중동, 중남미로 확산되고 있다. 이스라엘과 아랍에미리트(UAE)에서 각각 1명씩의 감염자가 발생했으며 아르헨티나에서도 2명의 환자가 보고됐다.

원숭이두창은 아프리카 지역을 방문했던 여행객이 본국으로 돌아와 다른 사람과 밀접한 신체 접촉을 가지면서 유럽으로 전파된 것으로 보인다. 원숭이두창은 잠복기가 통상 6~13일, 최대 21일이어서 글로벌 국가로 전파될 위험성이 큰 것으로 분석된다.

질병관리청은 감시를 강화하고 있다. 질병청은 원숭이두창 발생국가를 방문하고 온 모든 여행객을 대상으로 발열체크와 건강상태질문서를 요구하고 있다.


 

권가림
권가림 hidden@mt.co.kr

안녕하세요 산업1팀 권가림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318.85하락 13.7910:36 07/01
  • 코스닥 : 738.21하락 7.2310:36 07/01
  • 원달러 : 1293.70하락 4.710:36 07/01
  • 두바이유 : 113.40하락 0.8210:36 07/01
  • 금 : 1807.30하락 10.210:36 07/01
  • [머니S포토] 위너 송민호, 느낌 살린 패션 감각 딱!
  • [머니S포토] 박홍근 "의장선출 전까지 협상의 문 열려 있다"
  • [머니S포토] 조주완 "LG전자, 고객 경험 중심으로 패러다임 선도"
  • [머니S포토] 이복현 금감원장, 취임 이후 보험업 상견례
  • [머니S포토] 위너 송민호, 느낌 살린 패션 감각 딱!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