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발가락 부상' KT 강백호, 복귀는?… 이강철 감독 "2주 후 가능"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강백호가 오는 6월 중순 복귀할 가능성이 거론되고 있다./사진=뉴스1


KT 위즈 타자 강백호가 오는 6월 중순 복귀할 전망이다.

29일 뉴스1 보도에 따르면 이강철 KT 감독은 이날(29일) 수원 KT 위즈파크에서 열리는 2022 신한은행 SOL KBO리그 한화 이글스와의 경기를 앞두고 "강백호는 2주 후쯤 복귀할 수 있다"며 "괜찮아진다면 2군에서 1~2경기를 치르고 복귀할 예정"이라고 전했다.

강백호는 올 시즌을 앞두고 오른쪽 새끼 발가락 부상으로 전력에서 이탈, 아직까지 한 경기도 뛰지 못했다.

당초 이달 말 복귀를 목표로 재활에 매달렸다. 하지만 최근 검진 결과에서 아직 완쾌되지 않았다는 진단을 받아 예상보다 복귀 시기가 늦춰졌다.

최근 팀 성적이 좋지 않은 KT지만 이 감독은 강백호를 무리해서 경기에 투입시키기보다 충분히 경과를 살펴본 뒤 신중하게 복귀시킬 계획이다.

아울러 윌리엄 쿠에바스를 대신해 KT에 합류한 좌완 웨스 벤자민은 오는 30일 입국해 31일부터 시작되는 SSG 랜더스와의 원정 3연전부터 팀에 합류하기로 했다.

헨리 라모스가 나간 자리를 메꾸게 된 타자 앤서니 알포드의 경우 6월 둘째주쯤 합류할 것이라고 이 감독은 전했다.


 

전민준
전민준 minjun84@mt.co.kr

안녕하세요 머니S 전민준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325.94하락 6.710:56 07/01
  • 코스닥 : 741.58하락 3.8610:56 07/01
  • 원달러 : 1293.70하락 4.710:56 07/01
  • 두바이유 : 113.40하락 0.8210:56 07/01
  • 금 : 1807.30하락 10.210:56 07/01
  • [머니S포토] 성일종 "김진표, 민주당 의장 아닌 대한민국 의장 돼달라"
  • [머니S포토] 위너 송민호, 느낌 살린 패션 감각 딱!
  • [머니S포토] 박홍근 "의장선출 전까지 협상의 문 열려 있다"
  • [머니S포토] 조주완 "LG전자, 고객 경험 중심으로 패러다임 선도"
  • [머니S포토] 성일종 "김진표, 민주당 의장 아닌 대한민국 의장 돼달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