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깝다 김하성… 1사 만루 찬스에서 범타로 물러나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김하성이 29일 열린 홈경기에서 2안타에도 찬스를 살리지 못했다./사진=로이터

김하성이 29일(한국시간) 피츠버그 파이어리츠와 경기에서 안타 2개를 쳤지만 찬스에서 약한 모습을 보이며 아쉬움을 남겼다.

김하성은 29일(한국시간) 미국 캘리포니아주 샌디에이고의 펫코파크에서 열린 '2022 메이저리그(MLB)' 피츠버그 파이어리츠와의 홈경기에 3루수 겸 2번타자로 선발출전, 5타수 2안타를 기록했다. 시즌 타율은 0.222로 소폭 올랐다.

하지만 김하성은 이날 7개의 잔루를 기록해 아쉬움을 남겼다. 샌디에이고는 2-4로 패했다. 10안타를 치고도 2득점에 그쳤다.

1회말 첫 타석에 안타를 때려냈던 김하성은 2회 2사 만루에서 삼진을 당했다. 4회 2사 2루, 5회 1사 만루 찬스에서도 범타로 물러나 아쉬움을 남겼다.


 

전민준
전민준 minjun84@mt.co.kr

안녕하세요 머니S 전민준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366.60상승 52.2818:03 06/24
  • 코스닥 : 750.30상승 35.9218:03 06/24
  • 원달러 : 1298.20하락 3.618:03 06/24
  • 두바이유 : 106.51상승 0.0318:03 06/24
  • 금 : 1827.00상승 0.718:03 06/24
  • [머니S포토] 트와이스 나연 "나연스러움으로 선뵐 것"
  • [머니S포토] 별 중의 별 한자리에, 박보검·뷔·리사 '파리' 출국
  • [머니S포토] 권성동 원내대표 "참전 용사 수당 2배 인상"
  • [머니S포토] 국민의힘 만난 서해 피격 공무원 유가족 이래진 씨
  • [머니S포토] 트와이스 나연 "나연스러움으로 선뵐 것"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