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남자가 김여정 남편?…北, 다정한 모습 공개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17일 북한이 공개한 의약품 기부 사진에 등장한 한 남성이 김여정 노동당 부부장의 남편이라는 주장이 나왔다. 사진은 김여정 남편 추정 남성(왼쪽)과 김여정. /사진=뉴스1(노동신문)
북한 김여정 노동당 부부장의 남편으로 추정되는 인물이 처음으로 관영 매체에 등장했다는 의견이 제기됐다.

북한 조선중앙통신은 17일 "경애하는 총비서 동지의 높으신 뜻을 충직하게 받들어나갈 마음을 안고 조선노동당 중앙위원회 조직지도부와 선전선동부의 책임일꾼들인 조용원 동지, 리일환 동지, 김여정 동지, 현송월 동지는 16일 가정에서 성의껏 마련한 의약품을 급성 장내성 전염병이 발생한 황해남도 해주시와 강령군의 주민세대들에 보내달라고 부서초급당위원회에 제기했다"고 전했다.

이 기사에는 김여정 부부장과 의문의 남성이 함께 있는 모습이 실렸다.

뉴시스에 따르면 정성장 세종연구소 북한연구센터장은 이 남성을 김여정 부부장의 남편으로 추정했다.

정 센터장은 "조용원과 리일환 비서는 거실에서 약품을 박스에 넣는 모습을, 김여정은 잘생긴 젊은 남성과 함께 약품 상자를 들고 서 있는 모습을 공개했다"며 "매우 드물게 세련된 의상을 입은 김여정과 같이 서 있는 젊은 남성이 김여정 남편인지 약품을 받으러 온 간부인지는 명확하지 않지만 김여정이 중지에 결혼반지를 끼고 지그시 눈을 감고 있고 앞의 남성은 다소 다정한 표정으로 김여정을 바라보고 있으며 김여정과 남성 간의 거리가 가깝고 문제의 남성이 똑바로 서 있는 점에 비춰볼 때 김여정의 남편일 가능성이 높다"고 밝혔다.

이 인물이 김여정 남편이라면 그가 관영 매체를 통해 모습을 드러낸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정 센터장은 "김여정이 2014년 9~10월경에 김정은의 금고를 관리하는 39호실 간부와 결혼했다는 설이 있으나 명확하게 확인되지는 않았다"며 "어쨌든 김여정이 결혼반지를 낀 모습이 2015년부터 포착됐다"고 설명했다.

김여정 등장 10년째를 맞아 김여정 남편을 공개하려는 의도도 엿보인다.

정 센터장은 "북한 매체에 김여정의 이름이 처음 등장한 것은 2014년부터지만 김여정이 김정은의 공개 활동에 동행하기 시작한 것은 2012년부터이기 때문에 김여정도 올해 공식 등장 10년째를 맞이한 셈"이라며 "북한이 김여정의 약품 전달 사진을 공개하면서 그의 남편도 간접적으로 은근히 언론에 데뷔시키려는 것으로 추정된다"고 분석했다.

김여정 남편 공개가 모친 고용희 출생 70년과 연계됐을 가능성도 있다.

정 센터장은 "6월26일은 김정은과 김여정의 모친 고용희 출생 70주년이 되는 날"이라며 "오는 6월26일에도 북한은 고용희의 70회 생일에 대한 언급 없이 넘어갈 가능성이 높지만 김정은과 김여정은 고용희 생일 70주년을 맞이해 가족의 단합된 모습을 보이려 할 것"이라고 예상했다.


 

김태욱
김태욱 taewook9703@mt.co.kr

김태욱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100%
  • 코스피 : 2492.69하락 15.3618:01 08/19
  • 코스닥 : 814.17하락 11.8918:01 08/19
  • 원달러 : 1325.90상승 5.218:01 08/19
  • 두바이유 : 94.36상승 1.5118:01 08/19
  • 금 : 1762.90하락 8.318:01 08/19
  • [머니S포토] 국가전략정보센터 개관 커팅식
  • [머니S포토] 4번째 내한 브래드피트 "韓 음식때문에 돌아왔다"
  • [머니S포토] 우상호 "김건희 여사, 관저 리모델링 업체 의혹 직접 밝혀야"
  • [머니S포토] 권성동 "美 한국산 전기차 보조금 중단, 한미동맹 정신 맞지 않아 "
  • [머니S포토] 국가전략정보센터 개관 커팅식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