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연경이 돌아왔다"… 흥국생명과 1년 총액 7억원 계약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흥국생명은 21일 김연경을 영입했다고 밝혔다. /사진=흥국생명 인스타그램
'배구 여제' 김연경(34)이 국내 프로배구로 돌아왔다.

흥국생명은 21일 김연경의 영입 사실을 공식 발표했다. 흥국생명은 "구단과 김연경은 20일 프로배구 최고 대우인 1년 총액 7억원(연봉 4억5000만원·옵션 2억5000만원) 조건으로 계약했다"고 밝혔다. 이어 "다시 돌아온 김연경 선수를 진심으로 환영한다"며 "김연경의 복귀는 우리 구단뿐 아니라 한국 프로배구 발전에 긍정적인 영향을 줄 것이라 확신한다"고 덧붙였다.

김연경은 지난달 말 미국에서 개인 훈련을 마치고 귀국했다. 그동안 김연경은 흥국생명의 적극적인 권유를 받고 심사숙고한 끝에 V리그 복귀를 결정한 것으로 전해졌다.

김연경은 "새로 이전한 홈구장 인천 삼산체육관에서 핑크색 유니폼을 입고 국내 팬을 만나게 돼 기쁘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탓에 팬들과의 만남이 어려워 아쉬웠는데 좋은 모습을 직접 보여드릴 기회가 생겨 기대된다"고 밝혔다.



 

빈재욱
빈재욱 binjaewook2@mt.co.kr

머니S 기자 빈재욱입니다. 어제 쓴 기사보다 좋은 기사를 쓰겠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100%
  • 코스피 : 2389.04상승 17.9618:02 12/09
  • 코스닥 : 719.49상승 6.9718:02 12/09
  • 원달러 : 1301.30하락 16.718:02 12/09
  • 두바이유 : 73.09하락 1.7618:02 12/09
  • 금 : 1801.50상승 3.518:02 12/09
  • [머니S포토] 한국 찾은 아바타2
  • [머니S포토] '선생님과 함께 수능 성적 확인'
  • [머니S포토] 영웅 윤제균 "영화, 뮤지컬과의 차이? 설희 새 넘버와 안중근 과거 추가했다"
  • [머니S포토] 김영대·박주현·박상우·김우석 '금혼령 파이팅!'
  • [머니S포토] 한국 찾은 아바타2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