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 최초 달탐사선 '다누리' 8월에 쏜다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국내 최초의 달 탐사선인 '다누리'가 오는 8월에 발사될 예정이다. /사진=뉴스1
한국 최초의 달 탐사선인 '다누리'가 오는 8월에 발사될 예정이다. 일론 머스크 테슬라 최고경영자(CEO)가 운영하는 스페이스X의 팰컨9에 실려 발사된다. 다누리는 순우리말인 '달'과 누리다의 '누리'를 더한 이름이다. 달을 남김없이 모두 누리고 오길 바라는 마음과 최초의 달 탐사가 성공하기 기원하는 의미를 담았다.

총 무게 678㎏의 다누리 달 탐사선은 8월 2일(현지시각) 오후 7시37분 미국 플로리다주 케이프커내버럴 미 우주군 기지에서 발사될 예정이다. 한국 시간으로는 8월 3일 오전 8시37분이다.

다누리 달 탐사선은 발사 후 약 4.5개월이 걸려 달 궤도에 도착하게 된다. 이후 다누리 달 탐사선은 실제 과학 임무를 수행할 예정이다. 먼저 한 달가량 시운전을 거친 후 탑재체의 초기 동작을 점검하고 본체 기능 시험을 진행한다. 내년 2월부터 본격적인 임무 수행에 들어간다.

달 상공 100㎞의 임무 궤도를 하루에 12번 공전하면서 달을 관측하고 안테나를 통해 관측 데이터를 수신하게 된다. 다누리호 달 착륙 후보지를 탐색하고 달의 자기장과 방사선을 관측하는 등의 연구를 수행한다.

다누리에는 경희대학교에서 만든 자기장 측정기와 광시야 편광 카메라, 고해상도 카메라,우주 인터넷 탑재체, 감마선 분광기, 영구 음영 지역카메라 등이 탑재된다.


 

송은정
송은정 yuniya@mt.co.kr

안녕하세요 송은정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313.54상승 13.209:11 07/05
  • 코스닥 : 732.48상승 9.7509:11 07/05
  • 원달러 : 1295.60하락 1.509:11 07/05
  • 두바이유 : 108.38상승 2.0409:11 07/05
  • 금 : 1801.50하락 5.809:11 07/05
  • [머니S포토] 손흥민 '시그니처 찰칵 포즈'
  • [머니S포토] 조찬 간담회 갖은 尹 정부 경제팀
  • [머니S포토] 박보균 문체부 장관 '게임업계와 함께'
  • [머니S포토] 혜리·산다라박, 상반된 매력 '뿜뿜'
  • [머니S포토] 손흥민 '시그니처 찰칵 포즈'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