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겹살 먹기도 겁난다" 생산자물가 5개월 연속 상승… 돼지고기 22%↑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지난달 생산자물가 지수가 5개월 연속 상승세를 나타내며 사상 최고치를 찍었다. 사진은 서울 시내의 한 대형마트를 찾은 시민들이 돼지고기를 살펴보는 모습./사진=뉴스1
지난달 생산자물가 지수가 5개월 연속 상승세를 나타내며 사상 최고치를 찍었다. 생산자물가는 시차를 두고 소비자물가로 반영되는만큼 6월 소비자물가 상승률도 5~6%대에 달할 것으로 예상된다.

23일 한국은행이 발표한 '2022년 5월 생산자물가지수'에 따르면 지난달 생산자물가지수(잠정)는 전월 대비 0.5% 상승한 119.24로 집계됐다. 이는 관련 통계 편제 이후 역대 최고치다.

올 1월부터 5개월 연속 상승세를 이어가는 생산자물가지수는 국내에서 생산자가 시장에 출하하는 각종 상품과 서비스의 가격 수준을 종합적으로 측정해 지수화한 것이다.

한은 측은 "지난 4월(1.6%)과 비교하면 5월 전월대비 상승률이 둔화하는 양상을 보였다"며 "원자재 가격은 계속 높은 수준을 유지했지만 액화천연가스(LNG) 가격 하락으로 전력·가스·수도 및 폐기물 지수가 전월 대비 떨어졌다"고 설명했다.

생산자물가지수 중 농림수산품 지수는 135.25로 전월대비 1.5% 올랐다. 하위 항목인 농산물(-1.7%)과 수산물(-0.3%)이 하락했지만 축산물(+6.9%)이 크게 올랐다.

공산품 지수는 전월보다 0.8% 상승한 124.95로 집계됐다. 국제유가와 원자재 가격 상승으로 석탄 및 석유제품(+5.9%), 화학제품(+0.7%) 등이 오른 결과로 풀이된다.

서비스 지수는 전월보다 0.4% 오른 112.16을 기록했다. 음식점 및 숙박서비스(+0.9%), 운송서비스(+1.0%) 등이 오른 영향을 받았다.

전력·가스·수도 및 폐기물 지수는 112.77로 전월 대비 1.1% 내렸다.

세부 품목으로 살펴보면 돼지고기(21.8%), 휘발유(9.8%), 경유(8.3%), 달걀(4.8%), 국제항공여객(3.3%), 햄버거·피자전문점(2.9%) 등의 가격이 올랐다.

국내에 공급되는 상품·서비스의 가격 변동을 측정한 국내공급물가지수는 전월대비 0.9% 오른 126.62로 집계됐다. 국내공급물가지수는 생산자물가지수에 수입품까지 포함해 국내시장에 공급되는 상품과 서비스의 종합적인 가격수준을 측정해 지수화한 것이다.

국내 생산품의 전반적인 가격변동을 파악하기 위해 국내 출하와 수출을 아우른 총산출을 기준으로 상품과 서비스의 가격변동을 나타내는 총산출물가지수는 전월 대비 1.3% 상승한 122.38을 기록했다.


 

박슬기
박슬기 seul6@mt.co.kr

안녕하세요. 머니S 금융팀 박슬기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332.64하락 45.3518:03 06/30
  • 코스닥 : 745.44하락 16.9118:03 06/30
  • 원달러 : 1298.40하락 0.618:03 06/30
  • 두바이유 : 113.40하락 0.8218:03 06/30
  • 금 : 1807.30하락 10.218:03 06/30
  • [머니S포토] 위너 송민호, 느낌 살린 패션 감각 딱!
  • [머니S포토] 박홍근 "의장선출 전까지 협상의 문 열려 있다"
  • [머니S포토] 조주완 "LG전자, 고객 경험 중심으로 패러다임 선도"
  • [머니S포토] 이복현 금감원장, 취임 이후 보험업 상견례
  • [머니S포토] 위너 송민호, 느낌 살린 패션 감각 딱!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