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집문 안열어줘"…구청장 당선인 아들이 경찰 신고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24일 뉴스1에 따르면 강범석(56) 인천 서구청장 당선인의 중학생 아들이 전날 오전 0시쯤 집에 들어가지 못하고 있다며 112에 신고해 경찰이 수사에 나섰다. /사진=뉴시스
강범석(56) 인천 서구청장 당선인의 중학생 아들이 집에 들어가지 못하고 있다며 112에 신고해 경찰이 수사에 나섰다.

24일 뉴스1에 따르면 인천경찰청 여성청소년수사대는 전날 0시쯤 인천 소재 한 아파트에서 강 당선인의 중학생 아들 A군이 "집에 못들어가고 있다"는 신고를 접수했다. A군은 부모가 현관문 비밀번호도 바꾸고 집 문도 열어주지 않았다는 취지로 경찰에 신고했다.

이에 강 당선인 부부는 A군이 귀가를 거부했다고 전했다. 경찰은 강 당선인 부부가 문을 열어주지 않았다면 아동복지법 위반(방임) 혐의를 적용할 수 있어 피해자 조사를 벌인 뒤 혐의 적용을 검토하기로 했다.

경찰 관계자는 "현장에 출동해 당선인 등과 면담을 했을 때 아들 A군이 112에 신고한 내용에 대해 인정했다"고 밝혔다. 이어 해당 관계자는 "24일 A군을 불러 조사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박정경
박정경 p980818@mt.co.kr

안녕하세요 머니S 라이브콘텐츠팀 박정경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100%
  • 코스피 : 2492.69하락 15.3618:01 08/19
  • 코스닥 : 814.17하락 11.8918:01 08/19
  • 원달러 : 1325.90상승 5.218:01 08/19
  • 두바이유 : 94.36상승 1.5118:01 08/19
  • 금 : 1762.90하락 8.318:01 08/19
  • [머니S포토] 국가전략정보센터 개관 커팅식
  • [머니S포토] 4번째 내한 브래드피트 "韓 음식때문에 돌아왔다"
  • [머니S포토] 우상호 "김건희 여사, 관저 리모델링 업체 의혹 직접 밝혀야"
  • [머니S포토] 권성동 "美 한국산 전기차 보조금 중단, 한미동맹 정신 맞지 않아 "
  • [머니S포토] 국가전략정보센터 개관 커팅식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