민주 "尹도 모르는 주52시간 개편 발표는 국기문란"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더불어민주당이 24일 윤석열 대통령이 고용노동부의 '주52시간제 개편' 발표가 정부의 공식 입장이 아니라고 밝힌 데 대해 "국민 불안을 가중시킨 책임을 물어야 한다"고 지적했다. 사진은 윤 대통령이 이날 용산 대통령실 청사에서 열린 출근길 도어스테핑에서 취재진의 질문에 답하는 모습. /사진=뉴스1
윤석열 대통령이 고용노동부의 주 52시간제 개편과 관련 '정부의 공식 입장이 아니다'라고 밝힌 것에 대해 더불어민주당이 "국민 불안을 가중시킨 책임을 물어야 한다"고 비판했다.

신현영 민주당 대변인은 24일 서면브리핑을 통해 "윤 대통령의 해명이 국민 반응에 놀라 서둘러 책임을 회피하는 것은 아니길 바란다"며 이같이 밝혔다.

신 대변인은 "윤 대통령도 모르는 설익은 정책 발표야말로 국기문란일 것"이라며 "정부의 공식 입장도 아닌 것을 무책임하게 발표했다면 반드시 책임을 물어야 한다"고 강조했다.

신 대변인은 이어 "노동시장 개혁 추진방향은 노동자에게 장시간 저임금 노동을 강요하는 노동개악 선언"이라며 "'노동시장 개혁 추진방향' 발표에 국민은 윤 대통령의 '주 120시간 노동' 발언이 현실화되는 것이냐며 불안해 하고 있다"고 지적했다.


 

송혜남
송혜남 mikesong@mt.co.kr

안녕하세요. 라이브콘텐츠팀 송혜남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503.46상승 10.3623:59 08/09
  • 코스닥 : 833.65상승 2.7923:59 08/09
  • 원달러 : 1304.60하락 1.823:59 08/09
  • 두바이유 : 94.31상승 0.5623:59 08/09
  • 금 : 1812.30상승 7.123:59 08/09
  • [머니S포토] 5선 주호영, 비대위 선출 직후 기자간담회 개최
  • [머니S포토] 주호영, 사실상 비대위 수락...국민의힘 화상 의총 개회
  • [머니S포토] 80년만에 폭우에 떨어져 나간 보도블럭
  • [머니S포토] 100일 앞으로 다가온 수능
  • [머니S포토] 5선 주호영, 비대위 선출 직후 기자간담회 개최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