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등석 안 타" 한동훈 미 FBI 출장 항공석 급 낮추라 지시

경제 어려우니 비용 절감하라는 차원
미국 FBI 방문해 인사검증 시스템 확인할 듯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한동훈 법무부 장관이 24일 오전 경기도 정부과천청사 내 법무부 청사로 출근하고 있다. 2022.6.24/뉴스1 © News1 장수영 기자
한동훈 법무부 장관이 24일 오전 경기도 정부과천청사 내 법무부 청사로 출근하고 있다. 2022.6.24/뉴스1 © News1 장수영 기자

(서울=뉴스1) 최현만 기자 = 한동훈 법무부 장관이 오는 28일 미국 연방수사국(FBI) 방문을 추진하면서 퍼스트 클래스(일등석)가 아닌 비즈니스로 항공편을 예약하라고 지시했던 것으로 파악됐다.

25일 법조계에 따르면, 한 장관은 주례간부회의에서 지난 22일 추진 중인 미국 방문 일정을 마치고 귀국하는 항공편을 비즈니스로 예약하라고 지시했다.

공무원 여비 규정 등에 따라 한 장관은 일등석 항공편을 이용할 수 있으나, 한 장관은 경제 상황이 어려우니 비용 절감을 하라는 차원에서 해당 지시를 내린 것으로 확인됐다.

미국행 항공편은 애초 일등석 좌석이 없어 귀국 항공편만 비즈니스로 예약하도록 한 것으로 전해졌다.

한 장관은 이번 일정을 통해 미국 FBI에 직접 방문하고 인사 검증 시스템을 확인할 계획이다. 새정부는 새로 출범한 법무부 인사정보관리단이 미국 FBI와 유사하다고 강조해왔다.

다만 오는 28일 미국 방문이 확정되지는 않은 상태다.

또 한 장관은 최근 대변인실에 법무부 홈페이지 메인 화면에 동정을 게시하지 말도록 했다. 이에 홈페이지 메인 화면에 한 장관 동정 대신 법무부가 운영하는 제도와 법안 소개 등 내용으로 바뀌었다.

한 장관은 이미 이전에도 법무부 직원들에게 보고서·문서 등에서 장관을 포함한 간부를 호칭할 때 '님'자를 붙이지 말라고 지시해 파격적이라는 평가를 받기도 했다.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0%
  • 0%
  • 코스피 : 2493.10상승 2.318:01 08/08
  • 코스닥 : 830.86하락 0.7818:01 08/08
  • 원달러 : 1306.40상승 8.118:01 08/08
  • 두바이유 : 93.75하락 1.9818:01 08/08
  • 금 : 1791.20하락 15.718:01 08/08
  • [머니S포토] 박은빈·하윤경·주종혁 '발리 잘 다녀올게요'
  • [머니S포토] 수도권 이틀간 물폭탄
  • [머니S포토] 인사청문회 출석한 윤희근 경찰청장 후보자
  • [머니S포토] 민주당 비대위 입장하는 박홍근 원내대표
  • [머니S포토] 박은빈·하윤경·주종혁 '발리 잘 다녀올게요'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