새끼고양이 죽인 뒤 노끈에 매달아… "가해자 젊은남성 추정"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경북 포항에서 학대당한 새끼 고양이가 죽은 채로 발견돼 경찰이 수사에 나섰다. /사진=뉴시스
경북 포항에서 새끼고양이가 얼굴이 피투성이 된 채 살해당한 사건이 발생했다. 경찰은 사건 장소 인근 차량 블랙박스를 통해 가해자로 추정되는 젊은 남성을 확인하고 수사에 나섰다.

26일 동물권행동 카라와 포항북부경찰서에 따르면 지난 21일 오후 1시30분쯤 포항 시내 초등학교 인근 골목에서 4~5개월 된 새끼고양이가 얼굴이 피투성이가 된 채로 노끈에 매달려 발견됐다. 고양이는 죽은 상태였다.

고양이 사체가 발견된 현장에는 고양이 급식소 그릇과 사료들이 내동댕이쳐 있었다.

범행 장소 인근에는 포항시를 사칭한 '야생 고양이 불법 먹이투기 행위금지'라는 내용의 문구가 적혀있는 종이가 벽에 붙어 있었다.

살해당한 새끼고양이는 인근을 지나가던 초등학생이 발견하면서 경찰에 신고했다.

카라 관계자는 "전날 포항북부경찰서에 고발장을 제출했다"며 "경찰 수사와는 별개로 블랙박스 등을 통해 학대 정황을 파악 중인데 가해자로 추정되는 젊은 남성을 확인했다"고 말했다.

경찰 관계자는 "블랙박스 영상에 찍힌 모습과 안내문에 있는 지문 등을 확보해 수사를 진행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신유진
신유진 yujinS@mt.co.kr

안녕하세요 머니S 재테크부 신유진 기자입니다. 유익한 기사를 전달하겠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170.93상승 1.6418:03 09/29
  • 코스닥 : 675.07상승 1.218:03 09/29
  • 원달러 : 1438.90하락 118:03 09/29
  • 두바이유 : 84.66상승 0.4118:03 09/29
  • 금 : 1670.00상승 33.818:03 09/29
  • [머니S포토] 정부 "엘다바 수주 韓 세계 원전 삼아 추가 수주에 총력"
  • [머니S포토] 호프만 작가 "러버덕, 어려운 사람들 위로와 희망의 메시지 공유하길"
  • [머니S포토] '전세피해 지원센터' 오늘부터 개소
  • [머니S포토] 베일 벗은 볼보 전기 굴착기 'ECR25'
  • [머니S포토] 정부 "엘다바 수주 韓 세계 원전 삼아 추가 수주에 총력"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