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환혼' 이재욱, 정소민 제자 됐다…무릎 꿇고 충성 맹세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tvN '환혼' 방송 화면 캡처 © 뉴스1
tvN '환혼' 방송 화면 캡처 © 뉴스1

(서울=뉴스1) 이아영 기자 = '환혼' 이재욱이 정소민의 제자가 됐다.

25일 방송된 tvN 주말드라마 '환혼'(극본 홍정은, 홍미란/연출 박준화)에서는 장욱(이재욱 분)이 무덕이(정소민 분) 앞에서 무릎을 꿇었다.

장욱은 무덕이에게 "왜 독약을 먹였다고 한 거야?"라고 물었다. 무덕이는 장욱이 죽을 거라는 확신을 줘야만 기문을 열어줄 거라고 생각했기 때문이라고 답했다. 무덕이는 "팔다리 하나쯤은 잘릴 거라고 생각했는데"라며 "송림 사람들은 독하지 못하다"고 비웃었다. 장욱은 자신이 무덕이의 병시중을 해줬다고 말했다. 무덕이는 쑥스러워했다.

장욱은 "나뿐이잖아. 이 정도 거리에 들어와도 되는 사람은"이라며 "살아오며 나의 간절함을 무시하는 사람뿐이었다. 나를 위해 목숨을 걸어준 건 네가 처음이었다"라고 말했다. 장욱은 무덕이를 스승님으로 모시겠다고 했다. 무덕이는 사제 관계를 아무에게도 알려서는 안 되며, 장욱이 최고의 경지에 올라 자신의 기력을 되찾을 때까지만 유지될 거라고 했다. 장욱은 무덕이 앞에 무릎을 꿇고 "스승을 목숨 걸고 받들고 지키겠다"고 약속했다.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0%
  • 0%
  • 코스피 : 2527.94상승 4.1618:01 08/12
  • 코스닥 : 831.63하락 0.5218:01 08/12
  • 원달러 : 1302.40하락 0.618:01 08/12
  • 두바이유 : 96.03상승 1.1418:01 08/12
  • 금 : 1815.50상승 8.318:01 08/12
  • [머니S포토] 공판 마친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
  • [머니S포토] 민주당 "웹툰, K-콘텐츠 핵심…창작자 권익 및 처우해야"
  • [머니S포토] 8.15 특사 발표차 브리핑룸 들어서는 한동훈 장관
  • [머니S포토] 고개 숙인 김성원
  • [머니S포토] 공판 마친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