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셋째 임신' 장영란, 입덧하는 이쁘니♥한창 "열심히 보조할게요"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사진=한창 인스타그램
한창이 셋째를 임신 중인 아내 장영란의 근황을 전했다.

한창은 24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입덧하는 그녀 울 이쁘니 그녀를 위한 시어머니표 반찬 배송. 감사합니다 순천 사시는 김 여사님. 장모님 해주신 찬으로 비벼서 나누어 먹기"라며 사진을 올렸다.

사진 속 장영란은 입덧 탓에 핼쑥해진 모습이다. 손맛이 느껴지는 반찬을 먹으며 행복한 먹방을 펼치고 있는 모습이다.

한창은 "입덧한다는 건 건강하게 아기가 잘 크고 있다는 건데 힘내요 영란씨. 입덧은 같이 못해요 전 열심히 보조할게요"라고 덧붙였다.

한편 방송인 장영란은 한의사 한창과 결혼해 슬하에 1남 1녀를 두고 있다. 최근 장영란은 늦둥이 셋째 임신 소식을 알려 많은 축하를 받았다.


 

이남의
이남의 namy85@mt.co.kr

안녕하세요. 머니S 금융팀 이남의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503.46상승 10.3618:01 08/09
  • 코스닥 : 833.65상승 2.7918:01 08/09
  • 원달러 : 1304.60하락 1.818:01 08/09
  • 두바이유 : 94.31상승 0.5618:01 08/09
  • 금 : 1805.20상승 1418:01 08/09
  • [머니S포토] 5선 주호영, 비대위 선출 직후 기자간담회 개최
  • [머니S포토] 주호영, 사실상 비대위 수락...국민의힘 화상 의총 개회
  • [머니S포토] 80년만에 폭우에 떨어져 나간 보도블럭
  • [머니S포토] 100일 앞으로 다가온 수능
  • [머니S포토] 5선 주호영, 비대위 선출 직후 기자간담회 개최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