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빼고파' 고은아 "다이어트 정체기…심적 부담감 많다" 토로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KBS 2TV © 뉴스1
KBS 2TV © 뉴스1

(서울=뉴스1) 장아름 기자 = '빼고파' 멤버들이 다이어트에 대한 심적 부담감을 털어놨다.

25일 방송된 KBS 2TV '빼고파'에서는 다이어트 정체기를 토로하는 멤버들의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고은아는 "제가 정체기여서 초반보다 더디게 빠지고 있다"며 "열심히 하고 있는데 열심히 안 하는 것처럼 보일까봐 걱정"이라고 말했다. 이어 "다른 멤버들에 비해 결과가 안 나오거나 할까봐 심적 부담감이 많은 것 같다"며 "이걸 어떻게 헤쳐나가야 할지 불안하다"고 고백했다.

하재숙은 "오늘도 스케줄 이동 중에 샐러드 먹는다"며 "요새 좀 바빠서 살짝 지치긴 하다, 뭘 챙겨먹어야 한다는 생각 때문"이라고 토로했다. 그러면서 "밖에서 먹는 음식이 한정적이라 힘들다"고 전했다.

배윤정 또한 "육아를 하면서 식단 챙겨먹을 수 있지 않을까 했는데 그게 너무 쉽지가 않다"며 "힘들더라"고 밝혔다.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0%
  • 0%
  • 코스피 : 2523.78상승 42.918:03 08/11
  • 코스닥 : 832.15상승 11.8818:03 08/11
  • 원달러 : 1303.00하락 7.418:03 08/11
  • 두바이유 : 94.89상승 0.5818:03 08/11
  • 금 : 1813.70상승 1.418:03 08/11
  • [머니S포토] 고용노동부 건설사 CEO 간담회, 인사 나누는 이정식 장관과 윤영준 사장
  • [머니S포토] 베일 벗은 차세대 폴더블폰 'Z폴드4·플립4'
  • [머니S포토] 與 침수피해 자원봉사 속 인사 나누는 주호영·나경원
  • [머니S포토] 후쿠시마 원전 오염수 해양 방출 저지 대응단 출범식
  • [머니S포토] 고용노동부 건설사 CEO 간담회, 인사 나누는 이정식 장관과 윤영준 사장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