민주 "국힘, 서해 공무원 사건 지나치게 정략적"…대응 TF 구성

우상호 기자간담회…유족 만남도 시사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우상호 더불어민주당 비상대책위원장. /뉴스1 © News1 이재명 기자
우상호 더불어민주당 비상대책위원장. /뉴스1 © News1 이재명 기자

(서울=뉴스1) 박상휘 기자,박혜연 기자 = 더불어민주당은 26일 '서해 공무원 피살' 사건과 관련해 정부 여당의 공세를 '신색깔론'으로 규정, 이에 대응하기 위한 태스크포스(TF)를 만들겠다고 밝혔다.

우상호 비상대책위원장은 이날 국회에서 열린 기자간담회에서 "서해 공무원 사건과 관련해 국민의힘측의 대응이 지나치게 정략적이고, 사실 왜곡을 많이 하고 있다"며 이같이 말했다.

우 비대위원장은 "꽤 오랫동안 인내해왔는데 이 문제 대응을 끝내야 되겠다고 결심했다"며 "당내에 서해 공무원 사건 TF를 만들겠다"고 설명했다.

우 비대위원장은 피살된 공무원의 유가족의 이야기도 들어보겠다는 뜻을 밝혔다. 앞서 유가족측은 27일 우 비대위원장과 박홍근 원내대표를 찾겠다고 밝혔다.

우 비대위원장은 앞서 국회 출근길에 기자들과 만나 "가족들이 뭔 죄가 있느냐"며 "위로도 하고 얘기를 들어보겠다"고 답했다.

한편 하 의원은 이날 자신의 페이스북에 올린 글에서 "대통령실에서 부처나 기관이 접수한 공문은 대통령기록물로 볼 수 없다는 행정안전부의 유권해석이 나왔다"며 "해수부 공무원 피격사건 진실에 다가갈 수 있는 하나의 문이 열렸다"고 했다.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0%
  • 0%
  • 코스피 : 2503.46상승 10.3623:59 08/09
  • 코스닥 : 833.65상승 2.7923:59 08/09
  • 원달러 : 1304.60하락 1.823:59 08/09
  • 두바이유 : 94.31상승 0.5623:59 08/09
  • 금 : 1812.30상승 7.123:59 08/09
  • [머니S포토] 5선 주호영, 비대위 선출 직후 기자간담회 개최
  • [머니S포토] 주호영, 사실상 비대위 수락...국민의힘 화상 의총 개회
  • [머니S포토] 80년만에 폭우에 떨어져 나간 보도블럭
  • [머니S포토] 100일 앞으로 다가온 수능
  • [머니S포토] 5선 주호영, 비대위 선출 직후 기자간담회 개최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