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찰 견제' 속도 내는 행안부…이상민, 27일 추진계획 발표

경찰제도개선자문위 권고안 관련 입장·추진계획 브리핑
자문위, 경찰지원조직 신설·경찰지휘규칙 제정 등 권고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이상민 행정안전부 장관이 24일 오전 정부세종청사에서 자체적으로 실시한 민방공 대피훈련에 참여하고 있다. (행정안전부 제공) 2022.6.24/뉴스1
이상민 행정안전부 장관이 24일 오전 정부세종청사에서 자체적으로 실시한 민방공 대피훈련에 참여하고 있다. (행정안전부 제공) 2022.6.24/뉴스1

(서울=뉴스1) 정연주 기자 = 이상민 행정안전부장관이 오는 27일 '경찰 제도개선 권고안'에 대한 입장과 '행안부 내 경찰업무조직 신설' 등 향후 추진계획을 발표한다.

26일 행안부에 따르면 이 장관은 27일 오전 11시 정부서울청사에서 '경찰 제도개선 자문위원회' 권고안에 대한 행안부의 입장과 향후 추진계획을 직접 브리핑한다.

앞서 오는 28일 예정된 취임 후 첫 기자간담회에서 관련 공식 입장을 처음 밝힐 것으로 전망됐으나 권고안에 대한 관심이 워낙 높은 만큼 간담회 전날 입장 정리에 나서는 것으로 보인다.

이 장관 자문기구인 자문위는 지난 21일 행안부 내 경찰 지원조직 신설과 경찰지휘규칙 제정 등 경찰에 대한 견제권을 실질화하는 권고안을 발표했다.

권고안은 Δ행안부 내 경찰 관련 지원조직 신설 Δ행안부장관의 소속청장에 대한 지휘 규칙 제정 Δ경찰 고위직 후보추천위 구성 등 경찰 인사절차 투명화 Δ행안부장관에 경찰 고위직 징계요구권 부여 등 감찰·징계제도 개선 등 내용을 담았다.

경찰은 31년 만의 '경찰국' 부활이라고 보고 반발하고 있다. 이런 가운데 권고안 발표 당일 저녁 발생한 경찰 고위직 인사 번복을 두고 윤석열 대통령이 "국기 문란"이라며 경찰에 책임을 물으면서 후폭풍이 커진 상황이다.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0%
  • 0%
  • 코스피 : 2232.84하락 5.0218:03 10/07
  • 코스닥 : 698.49하락 7.5218:03 10/07
  • 원달러 : 1412.40상승 1018:03 10/07
  • 두바이유 : 93.31상승 2.0918:03 10/07
  • 금 : 1709.30하락 11.518:03 10/07
  • [머니S포토] 2022 한은 국감, 마스크 고쳐쓰는 이창용 총재
  • [머니S포토] 안경 고쳐쓰는 이기식 병무청장
  • [머니S포토] 농협 이성희 "수확기 대비, 벼 매입자금 2조 1000억 투입"
  • [머니S포토] 경찰청 윤희근 "법질서, 공동체 건강 유지하는 근간"
  • [머니S포토] 2022 한은 국감, 마스크 고쳐쓰는 이창용 총재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