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가인 "과거 수학여행 가면 남학교에서 헌팅 제안도…난 안 받아"

'1박 2일 시즌4' 26일 방송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KBS 2TV '1박 2일 시즌4' © 뉴스1
KBS 2TV '1박 2일 시즌4' © 뉴스1

(서울=뉴스1) 안태현 기자 = '1박 2일 시즌4' 한가인이 수학여행과 관련한 일화를 밝혔다.

26일 오후 방송된 KBS 2TV 예능 프로그램 '1박 2일 시즌4'(이하 '1박 2일 4')에서는 수학여행을 앞두고 설렘에 가득 찬 멤버들의 모습이 그려졌다.

수학여행을 떠나기 전 가정통신문을 받고 보호자의 서명을 받아야 했던 멤버들. 이때 연정훈은 한가인에게 보호자 서명을 받았다. 이때 한가인은 가정통신문에 "새옷이나 비싼 옷을 사지 않는다"라는 공지가 쓰인 것을 보고 웃음을 지었다.

이에 연정훈은 "원래 수학여행 갈 때 옷을 사냐"고 물었고, 한가인은 "원래 수학여행 갈 때 옷을 산다"라며 "그 시대에 유행하는 옷을 그때 딱 입고 가는 게 멋이다, 옛날 수학여행 사진 보면 언니들 다 머리 세우고 했다"라고 추억에 잠겼다.

한가인도 "나도 수학여행 옷을 샀다"라고 말했고, 연정훈은 "여중, 여고를 나왔는데 왜 멋을 내냐"라고 물었다. 이에 한가인은 "거기 가면 남학교가 온다"라며 "남자학교가 오면 헌팅을 해서 '같이 노실래요?' 하기도 했다"라고 말했다. 그러면서 한가인은 "나는 안 받았다"라며 "그런데서 눈에 띄지는 않았다"라고 급하게 해명을 해 웃음을 자아냈다.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0%
  • 0%
  • 코스피 : 2527.94상승 4.1618:01 08/12
  • 코스닥 : 831.63하락 0.5218:01 08/12
  • 원달러 : 1302.40하락 0.618:01 08/12
  • 두바이유 : 98.24상승 2.2118:01 08/12
  • 금 : 1815.50상승 8.318:01 08/12
  • [머니S포토] 공판 마친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
  • [머니S포토] 민주당 "웹툰, K-콘텐츠 핵심…창작자 권익 및 처우해야"
  • [머니S포토] 8.15 특사 발표차 브리핑룸 들어서는 한동훈 장관
  • [머니S포토] 고개 숙인 김성원
  • [머니S포토] 공판 마친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