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창희·딘딘, 소야 마음 잡기 위해 고군분투…각축의 디스전

'미운 우리 새끼' 26일 방송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SBS '미운 우리 새끼' © 뉴스1
SBS '미운 우리 새끼' © 뉴스1

(서울=뉴스1) 안태현 기자 = '미운 우리 새끼' 남창희와 딘딘이 소야의 마음을 사로잡기 위해 애를 썼다.

26일 오후 방송된 SBS 예능 프로그램 '미운 우리 새끼'에서는26일 오후 방송된 SBS 예능 프로그램 '미운 우리 새끼'에서는 소야와의 소개팅 자리를 가지는 남창희와 딘딘의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김종국과의 축구 경기를 마친 남창희와 딘딘은 김종국의 조카 소야와 저녁 식사 시간을 가졌다. 식사를 하다가 김종국은 소야에게 "너는 이상형이 어떻게 되냐"라고 물었고, 이윽고 "외모는 어느 정도까지 보냐"고 덧붙였다.

이에 소야는 "10점 만점에 5점"이라고 말했고, 소야에게 관심이 있던 남창희와 딘딘은 귀를 쫑긋 세우며 소야의 관심을 끌기 위해 노력했다. 딘딘은 "그럼 종국이형은 10점 만점에 어느 정도냐"라고 물었고, 소야는 "8.9점 정도다"라고 답했다.

이후 남창희와 딘딘은 소야의 관심을 끌기 위해 김종국 칭찬에 나섰다. 특히 남창희는 김종국의 관심을 끌기 위해 노력했고, 딘딘은 소야의 음료를 챙기면서 관심을 사려고 했다. 이에 김종국은 남창희 지원 사격에 나섰다.

이런 가운데 딘딘은 소야를 심쿵하게 만드는 발언들을 쏟아냈다. 특히 이상형 나이대는 어떠냐는 물음에 딘딘은 한 살 연상인 소야를 의식한듯 "나이대는 상관 없다"라며 "다만 연하는 좀 힘들다"라고 말해 눈길을 끌었다. 하지만 남창희는 딘딘의 멘트를 따라가지 못해 아쉬움을 자아냈다.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0%
  • 0%
  • 코스피 : 2527.94상승 4.1618:01 08/12
  • 코스닥 : 831.63하락 0.5218:01 08/12
  • 원달러 : 1302.40하락 0.618:01 08/12
  • 두바이유 : 96.03상승 1.1418:01 08/12
  • 금 : 1815.50상승 8.318:01 08/12
  • [머니S포토] 공판 마친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
  • [머니S포토] 민주당 "웹툰, K-콘텐츠 핵심…창작자 권익 및 처우해야"
  • [머니S포토] 8.15 특사 발표차 브리핑룸 들어서는 한동훈 장관
  • [머니S포토] 고개 숙인 김성원
  • [머니S포토] 공판 마친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