편의점 오뚜기 마요네즈, 다음달부터 400원 오른다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다음 달 1일부터 오뚜기와 사조에서 판매 중인 일부 제품 가격이 인상된다. 사진은 기사와 직접적인 관련 없음. /사진=이미지투데이
다음 달 1일부터 오뚜기와 사조에서 판매 중인 일부 제품 가격이 인상된다.

28일 관련 업계에 따르면 오뚜기와 사조가 다음 달부터 편의점에서 판매되는 주요 제품 가격을 상향 조정한다.

오뚜기는 마요네스를 포함한 제품 가격을 인상한다. 주요 제품 인상 폭은 ▲오뚜기 골드마요네스(300g) 3800원→4200원 ▲오뚜기 소면(900g) 4300원→4800원 ▲오뚜기 물엿(700g) 3000원→3500원 ▲오뚜기 중면(500g) 2000원→2250원이다.

사조의 대표 제품인 올리브유 제품도 오른다. 구체적인 인상 폭은 ▲사조 압착 올리브유 4500원→ 5300원 ▲사조 해표 카놀라유 2400→2900원이다.


 

한영선
한영선 youngsun@mt.co.kr

안녕하세요.머니S 유통 담당 한영선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100%
  • 코스피 : 2527.79상승 4.0115:31 08/12
  • 코스닥 : 831.63하락 0.5215:31 08/12
  • 원달러 : 1302.40하락 0.615:31 08/12
  • 두바이유 : 96.03상승 1.1415:31 08/12
  • 금 : 1807.20하락 6.515:31 08/12
  • [머니S포토] 공판 마친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
  • [머니S포토] 민주당 "웹툰, K-콘텐츠 핵심…창작자 권익 및 처우해야"
  • [머니S포토] 8.15 특사 발표차 브리핑룸 들어서는 한동훈 장관
  • [머니S포토] 고개 숙인 김성원
  • [머니S포토] 공판 마친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