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상] 투우장 관중석이 '와르르'…사람들이 쏟아졌다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지난 26일(현지시각) 콜롬비아의 한 투우장에서 관중석이 무너져 4명이 숨졌다. 영상은 관중석이 무너져 아수라장이 된 축제 현장 모습. /영상=가디언 유튜브 캡처
지난 26일(현지시각) 콜롬비아의 한 투우장에서 관중석이 무너져 4명이 숨졌다. 영상은 관중석이 무너져 아수라장이 된 축제 현장 모습. /영상=가디언 유튜브 캡처
콜롬비아 투우장에서 관중석 일부가 무너져 내려 수백명이 부상을 입는 사고가 발생했다.

지난 26일(이하 현지시각) BBC·데일리메일 등 외신에 따르면 이날 콜롬비아 중부 톨리마주 엘 에스피나의 한 투우장에서 3층으로 구성된 낡은 관중석이 무너졌다. 이 사고로 미성년자를 포함해 4명이 숨지고 70여명이 중상을 입었다.

해당 사고는 관중이 직접 투우장으로 내려와 작은 황소와 맞서는 산 페드로 축제의 유명 프로그램 '코랄레자스'를 진행하는 중에 발생했다. 영상 속 황소는 투우장을 배회하고 있고 관중은 달아나기 위해 뛰어가는 모습이 담겨있다.

현지 시의원인 이반 퍼니 로자스는 "부상자가 많아 병원에서 다 감당할 수 없다"며 "부상자들을 다른 지역 병원으로 옮기고 있으나 구급차도 부족한 상황"이라고 말했다. 현지 신문 엘 티엠포는 이번 사고로 투우 한 마리가 경기장을 탈출해 시 당국에 경계령이 내려졌다고 전했다.

이반 듀크 콜롬비아 대통령은 트위터를 통해 진상 조사를 요구하겠다고 밝혔다. 그는 "사상자의 가족들에게 연대를 표한다"고 전했다. 특히 오로스코 톨리마 주지사는 '코랄레자스'가 위험한 할 수 있는데다 동물학대로 비칠 수 있어 금지를 추진하겠다고 밝혔다.


 

  • 0%
  • 0%
  • 코스피 : 2516.47하락 17.0518:01 08/17
  • 코스닥 : 827.42하락 7.3218:01 08/17
  • 원달러 : 1310.30상승 2.218:01 08/17
  • 두바이유 : 92.12하락 2.4818:01 08/17
  • 금 : 1789.70하락 8.418:01 08/17
  • [머니S포토] 이준석 '朱 비대위 체재' 효력 정지 가처분, 심문기일
  • [머니S포토] 2030 부산세계박람회 유치지원 특위, 개회
  • [머니S포토] 주호영 與 비대위, 김진표 국회의장 예방
  • [머니S포토] 디지털자산 민관합동 TF 출범
  • [머니S포토] 이준석 '朱 비대위 체재' 효력 정지 가처분, 심문기일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