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 총리 "코로나 백신과 치료제 개발에 불필요한 규제 혁신"

SK바이오사이언스 글로벌 포럼 축사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한덕수 국무총리가 27일 오후 경기 성남시 분당구 SK에코허브에서 열린 SK바이오사이언스 글로벌포럼에서 축사를 하고 있다. 2022.6.27/뉴스1 © News1 김영운 기자
한덕수 국무총리가 27일 오후 경기 성남시 분당구 SK에코허브에서 열린 SK바이오사이언스 글로벌포럼에서 축사를 하고 있다. 2022.6.27/뉴스1 © News1 김영운 기자

(서울=뉴스1) 윤수희 기자 = 한덕수 국무총리는 27일 "대한민국 정부는 코로나19 백신과 치료제의 개발 과정을 점검해 불필요한 규제는 혁신하고 지원을 강화하겠다"고 밝혔다.

한 총리는 이날 오후 경기 성남시 SK바이오사이언스 본사에서 열린 SK바이오사이언스 글로벌 포럼 축사를 통해 "이제 코로나19를 극복하는 것만으로 부족하다. 새롭게 찾아올 팬데믹에 철저히 대비해야 한다"며 이같이 말했다.

한 총리는 대한민국 1호 백신 '스카이코비원'의 개발을 맡은 SK바이오사이언스의 노고를 치하했다.

이어 "개발이 조만간 완료됨으로써 대한민국은 백신 생산국가 반열에 진입하고 국제사회의 감염병 극복에도 기여할 수 있게 됐다. 명실상부한 바이오 선도국으로 거듭난 것"이라고 의미를 부여했다.

한 총리는 "바이러스와의 전쟁에서 백신과 치료제가 얼마나 절실한지 지난 2년간 뼈져리게 경험했다"며 "우리 바이오산업이 세계시장을 선도하고 대한민국 경제의 신성장동력으로 성장할 수 있도록 과감한 투자와 연구개발 지원으로 뒷받침하겠다"고 약속했다.

또 "세계보건기구(WHO)가 지정한 '글로벌 바이오 인력양성 허브' 국가로서 전문 인력을 양성해 저개발국의 백신자급화를 지원하고 재원 기여도를 확대해 국제사회에서의 역할을 책임을 다하겠다"고 강조했다.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0%
  • 0%
  • 코스피 : 2516.47하락 17.0518:01 08/17
  • 코스닥 : 827.42하락 7.3218:01 08/17
  • 원달러 : 1310.30상승 2.218:01 08/17
  • 두바이유 : 92.12하락 2.4818:01 08/17
  • 금 : 1789.70하락 8.418:01 08/17
  • [머니S포토] 이준석 '朱 비대위 체재' 효력 정지 가처분, 심문기일
  • [머니S포토] 2030 부산세계박람회 유치지원 특위, 개회
  • [머니S포토] 주호영 與 비대위, 김진표 국회의장 예방
  • [머니S포토] 디지털자산 민관합동 TF 출범
  • [머니S포토] 이준석 '朱 비대위 체재' 효력 정지 가처분, 심문기일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