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예쁘게 봐달라"… '가품 논란' 5개월만, 프리지아 활동 재개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유튜버 송지아가 지난 27일 자신의 유튜브 채널을 통해 5개월 만에 복귀를 전하는 영상을 올렸다. /사진=유튜브 채널 캡처
유튜버 프리지아가 가품 착용 논란 이후 5개월 만에 유튜브 활동을 재개했다. 지난 27일 프리지아는 유튜브 채널 'free지아'에 '일상 vlog 요즘 이렇게 지내요 ft. 꽃꽂이, 유화 클래스, 집밥'이라는 제목의 영상을 게재했다.

프리지아는 영상을 올리며 "프링이들 잘 지냈어요? 너무 보고 싶었어요. 저 너무너무 떨리는데.. 예쁘게 봐주세요. 찍으면서도 떨리고 지금도 떨고 있는 중. 고맙고 사랑해요 프링이들"라는 글을 남겼다.

공개된 영상 속 프리지아는 "안녕. 프링이들. 제가 프링이들이 너무 보고 싶어서 쉬는 동안 밤마다 항상 프링이들한테 온 DM을 읽으면서 프링이들 생각을 했다. 프링이들이랑 소소하게 수다 떠는 게 너무 그리웠다. 우리 TMI도 많이 얘기하고그러지 않았나. 그래서 프링이들 단체톡방에도 들어가고 싶었는데 용기가 없었다"라고 말문을 열었다.

이어 "저는 부산에 가서 가족들이랑 시간도 보내고 집을 이사했다. 배우고 싶었던 것들도 배웠다. 그 중에 하나가 유화 배우기다. 프링이들과 꼭 같이 하고 싶어서 아껴놨다. 유화 클래스에 필요한 재료들을 사고, 화병에 꽂을 예쁜 꽃도 사고 밥 먹으면서 프링이들일아 대화도 하고 그런 저의 소소한 일상을 보여드리려고 한다"라고 말했다.

끝으로 프리지아는 "저의 소소한 일상들을 보여드렸는데 어땠는지 모르겠다. 그런데 프링이들 너무 반가웠다. 보고 싶었다. 이만 영상을 끝내고 가보겠다. 우리 또 만나자. 영상 봐줘서 고맙다"고 인사했다.

프리지아는 지난 2019년부터 유튜브를 운영하다 넷플릭스 웹예능 '솔로지옥'에 출연해 큰 화제를 모았다. 이후 지난 1월 가품 논란에 휘말리며 모든 활동을 중단했다.


 

김유림
김유림 cocory0989@mt.co.kr

머니S 라이브콘텐츠팀 김유림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527.94상승 4.1618:01 08/12
  • 코스닥 : 831.63하락 0.5218:01 08/12
  • 원달러 : 1302.40하락 0.618:01 08/12
  • 두바이유 : 98.24상승 2.2118:01 08/12
  • 금 : 1815.50상승 8.318:01 08/12
  • [머니S포토] 공판 마친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
  • [머니S포토] 민주당 "웹툰, K-콘텐츠 핵심…창작자 권익 및 처우해야"
  • [머니S포토] 8.15 특사 발표차 브리핑룸 들어서는 한동훈 장관
  • [머니S포토] 고개 숙인 김성원
  • [머니S포토] 공판 마친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