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지민, ♥김준호 '이혼' 언급… "다녀온 거 잊으려"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개그우먼 김지민이 연인인 개그맨 김준호를 언급했다. /사진='호캉스 말고 스캉스' 캡처
개그우먼 김지민이 남자친구 김준호의 이혼을 생각하지 않으려 노력중이라고 전했다.

지난 27일 방송된 ENA PLAY, MBN '호캉스 말고 스캉스'(이하 '스캉스')에서는 인천 을왕리에 위치한 리조트로 떠난 여행이 그려졌다.

이날 방송에는 자리를 비운 손담비를 대신해 김지민이 새로운 여행 메이트로 합류했다. 1박 2일 동안 함께한다고 하자 예지원은 "수영복 갖고 왔냐"고 물었다. 김지민은 "그냥 알몸으로도 잘 논다"며 너스레를 떨었다.
예지원은 김지민에게 연애 소감을 물었다. 김지민은 "너무 못 본다. 서로 스케줄도 너무 안 맞고 9일에 한 번 본 적도 있다. 그렇게 가까이 사는데도, 10km 거리도 안 된다. 너무 안 보니까 오히려 안 싸우고 애틋하다"라고 털어놨다.

"러브콜 어떻게 했냐"고 묻자 김지민은 "술자리면 전화해서 나오라고 할 때가 많았다. 워낙에 옛날부터 친해서 친해서 챙겨주는 줄 알았는데 아니었다고 하더라"라고 떠올렸다.

언제부터 좋아했냐고 묻자 김지민은 "모르겠다더라. 본인 말로는 되게 오래 됐다고 하더라"라고 이야기했다.

이어 김지민은 "선배님 집에 노래방이 있다. 방 한 켠에 부스를 만들었다. 그것도 잘 보이려고 만든 건데 몰랐다. 노래방이 있으면 얘가 자주 놀러오겠지. 노력 많이 했더라"라고 김준호의 노력을 전했다.

또 김준호는 김준호의 이혼을 언급하기도 했다. 김지민은 "한 번 다녀오신 핸디캡이 있으니까 노력 많이 했다. 저도 그거 생각 안 하려고 노력 많이 했다"라고 솔직히 말했다.


 

김유림
김유림 cocory0989@mt.co.kr

머니S 라이브콘텐츠팀 김유림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25%
  • 75%
  • 코스피 : 2516.47하락 17.0518:01 08/17
  • 코스닥 : 827.42하락 7.3218:01 08/17
  • 원달러 : 1310.30상승 2.218:01 08/17
  • 두바이유 : 92.12하락 2.4818:01 08/17
  • 금 : 1789.70하락 8.418:01 08/17
  • [머니S포토] 이준석 '朱 비대위 체재' 효력 정지 가처분, 심문기일
  • [머니S포토] 2030 부산세계박람회 유치지원 특위, 개회
  • [머니S포토] 주호영 與 비대위, 김진표 국회의장 예방
  • [머니S포토] 디지털자산 민관합동 TF 출범
  • [머니S포토] 이준석 '朱 비대위 체재' 효력 정지 가처분, 심문기일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