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두산, 글로벌 배터리 전시회 참가… 차세대 전기차 전장부품 선봬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두산이 28일부터 오는 30일까지 '2022 유럽 배터리쇼'에 참가한다. 사진은 ㈜두산 부스 랜더링 이미지. /사진=㈜두산 제공
㈜두산이 글로벌 배터리 전시회에 참가해 전기차에 사용되는 차세대 PFC 등 다양한 전장부품을 선보인다.

㈜두산은 28일부터 오는 30일까지 독일 슈투트가르트에서 열리는 '2022 유럽 배터리쇼'에 참가한다. 유럽 최대 규모로 진행되는 이번 전시회는 배터리 관련 제품과 솔루션을 소개하고 쇼케이스 활동 등을 통해 네트워크를 형성하는 자리다.

㈜두산은 이번 전시회에서 ▲PFC ▲패턴 퓨즈 ▲Active BBM(Bus Bar Module) ▲LCCS 등 전기차 배터리에 활용되는 차세대 부품 및 기술 솔루션을 소개한다.

PFC는 전기차 배터리 최소 단위인 셀을 연결하는 소재다. 회로가 형성된 연성동박적층판에 절연 필름을 라미네이팅해 만들었다. PFC는 구리전선과 연성인쇄회로기판(FPCB)의 단점을 보완한 제품으로 구리전선에 비해 무게와 부피를 80%이상 감소시켜 배터리팩의 원가를 절감하고 자동차 주행거리를 늘렸다. 더불어 FPCB의 길이를 극대화하기 위해 세계 최초로 롤투롤(Roll-to-Roll) 제조 공법을 개발, 전기차 전장 길이 3m까지 대응할 수 있도록 한 제품이다.

㈜두산은 이러한 경쟁력을 인정받아 CES 2022 혁신상을 수상했을 뿐만 아니라 일본, 유럽, 북미 등 글로벌 완성차 기업에서 수주를 이어가고 있다.

이 외에도 회로의 과전류를 방지하는 퓨즈를 내재화해 별도의 칩을 부착할 필요가 없는 패턴 퓨즈, 전선 자체에 전자 소자를 부착할 수 있도록 하는 기술인 Active BBM, 부품 보호 케이스를 플라스틱 소재가 아닌 필름 소재로 바꾼 LCCS 등을 선보일 예정이다.

유승우 ㈜두산 전자BG장은 "이번 전시회에서 전기차 배터리팩에 활용할 수 있는 다양한 차세대 기술 솔루션을 선보일 것"이라며 "두산의 전기차 전장부품의 우수성과 경쟁력을 널리 알려 수주 증가로 이어질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김동욱
김동욱 ase846@mt.co.kr

안녕하세요 머니S 산업 1부 재계팀 김동욱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527.94상승 4.1618:01 08/12
  • 코스닥 : 831.63하락 0.5218:01 08/12
  • 원달러 : 1302.40하락 0.618:01 08/12
  • 두바이유 : 98.24상승 2.2118:01 08/12
  • 금 : 1815.50상승 8.318:01 08/12
  • [머니S포토] 공판 마친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
  • [머니S포토] 민주당 "웹툰, K-콘텐츠 핵심…창작자 권익 및 처우해야"
  • [머니S포토] 8.15 특사 발표차 브리핑룸 들어서는 한동훈 장관
  • [머니S포토] 고개 숙인 김성원
  • [머니S포토] 공판 마친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