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6000명 방문 예상'… 육군훈련소, 29일부터 대면 수료식 재개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오는 29일부터 육군훈련소가 코로나19 상황으로 멈췄던 대면 수료식을 재개한다.사진은 본 기사 내용과 무관./ 사진=뉴스1
육군훈련소(논산훈련소)가 대면 수료식을 재개한다.

육군훈련소는 지난 2020년 2월부터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상황으로 중단했던 대면 수료식을 오는 29일부터 재개한다. 육군훈련소는 육군 신병의 50% 이상을 양성해왔다. 매주 3000여명, 연간 약 12만명의 신병이 입소한다.

이날 수료식에서는 5주 동안의 신병교육훈련을 마친 2개 교육 기수 총 1701명이 훈련병에서 이등병으로 거듭난다. 특히 가족과 지인 등 6000여명이 전국 각지에서 방문할 것으로 예상된다. 수료식은 ▲계급장 및 태극기 수여 ▲훈련병 소감 발표 ▲부모님께 큰절 올리기 등으로 진행된다.

육군훈련소는 훈련병 입영식에 대해서는 코로나19 상황을 판단해 대면 행사로 전환할 것을 검토하고 있다.


 

  • 0%
  • 0%
  • 코스피 : 2488.83하락 27.6409:30 08/18
  • 코스닥 : 818.22하락 9.209:30 08/18
  • 원달러 : 1314.90상승 4.609:30 08/18
  • 두바이유 : 90.45하락 1.6709:30 08/18
  • 금 : 1776.70하락 1309:30 08/18
  • [머니S포토] 이준석 '朱 비대위 체재' 효력 정지 가처분, 심문기일
  • [머니S포토] 2030 부산세계박람회 유치지원 특위, 개회
  • [머니S포토] 주호영 與 비대위, 김진표 국회의장 예방
  • [머니S포토] 디지털자산 민관합동 TF 출범
  • [머니S포토] 이준석 '朱 비대위 체재' 효력 정지 가처분, 심문기일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