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6000명 방문 예상'… 육군훈련소, 29일부터 대면 수료식 재개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오는 29일부터 육군훈련소가 코로나19 상황으로 멈췄던 대면 수료식을 재개한다.사진은 본 기사 내용과 무관./ 사진=뉴스1
육군훈련소(논산훈련소)가 대면 수료식을 재개한다.

육군훈련소는 지난 2020년 2월부터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상황으로 중단했던 대면 수료식을 오는 29일부터 재개한다. 육군훈련소는 육군 신병의 50% 이상을 양성해왔다. 매주 3000여명, 연간 약 12만명의 신병이 입소한다.

이날 수료식에서는 5주 동안의 신병교육훈련을 마친 2개 교육 기수 총 1701명이 훈련병에서 이등병으로 거듭난다. 특히 가족과 지인 등 6000여명이 전국 각지에서 방문할 것으로 예상된다. 수료식은 ▲계급장 및 태극기 수여 ▲훈련병 소감 발표 ▲부모님께 큰절 올리기 등으로 진행된다.

육군훈련소는 훈련병 입영식에 대해서는 코로나19 상황을 판단해 대면 행사로 전환할 것을 검토하고 있다.


 

  • 0%
  • 0%
  • 코스피 : 2503.46상승 10.3618:01 08/09
  • 코스닥 : 833.65상승 2.7918:01 08/09
  • 원달러 : 1304.60하락 1.818:01 08/09
  • 두바이유 : 94.31상승 0.5618:01 08/09
  • 금 : 1812.30상승 7.118:01 08/09
  • [머니S포토] 5선 주호영, 비대위 선출 직후 기자간담회 개최
  • [머니S포토] 주호영, 사실상 비대위 수락...국민의힘 화상 의총 개회
  • [머니S포토] 80년만에 폭우에 떨어져 나간 보도블럭
  • [머니S포토] 100일 앞으로 다가온 수능
  • [머니S포토] 5선 주호영, 비대위 선출 직후 기자간담회 개최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