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형 트럭에 시신 42구…美텍사스서 무슨 일이?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지난 27일(현지시각) 미국 텍사스주에 주차된 트럭에서 이민자로 추정되는 시신 42구가 발견됐다는 보도가 나왔다. 사진은 사고 현장 모습. /사진=로이터
미국 텍사스주에 주차된 트럭 안에서 이민자로 추정되는 시신 42구가 발견됐다.

지난 27일(이하 현지시각) 로이터는 그렉 에보트 텍사스 주지사의 발표를 인용해 "(트럭은 텍사스주 남부) 샌안토니오시에 주차돼 있었다"며 "차량은 외딴 지역의 기차 선로 옆에 있었다"고 전했다.

샌안토니오시 경찰 당국은 구체적인 사인 등에 대해서는 아직 발표하지 않았다.

이날 에보트 주지사는 트위터를 통해 "이번 사망사고는 (조) 바이든 (미국) 대통령의 책임"이라며 "바이든 대통령의 국경 보안정책 때문에 발생한 사건"이라고 주장했다.
그렉 에보트 텍사스 주지사는 지난 27일(현지시각) 트위터를 통해 "이번 사망사고는 (조) 바이든 (미국) 대통령의 책임"이라며 "바이든 대통령의 국경 보안정책 때문에 발생한 사건"이라고 주장했다. /사진=에보트 주지사 트위터(@GregAbbott_TX) 캡처
실제로 샌안토니오시는 중남미 이민자들이 미국으로 향하는 주요 길목인 멕시코와 약 250㎞ 떨어져 있다.

같은날 마르셀로 에브라르드 멕시코 외교부 장관은 이번 사안과 관련 "미국 현지 멕시코 영사관이 알아보고 있다"고 밝혔다. 사망자 중 멕시코 국민이 있는지 여부는 알려지지 않았다.


 

김태욱
김태욱 taewook9703@mt.co.kr

김태욱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516.47하락 17.0518:01 08/17
  • 코스닥 : 827.42하락 7.3218:01 08/17
  • 원달러 : 1310.30상승 2.218:01 08/17
  • 두바이유 : 92.12하락 2.4818:01 08/17
  • 금 : 1789.70하락 8.418:01 08/17
  • [머니S포토] 이준석 '朱 비대위 체재' 효력 정지 가처분, 심문기일
  • [머니S포토] 2030 부산세계박람회 유치지원 특위, 개회
  • [머니S포토] 주호영 與 비대위, 김진표 국회의장 예방
  • [머니S포토] 디지털자산 민관합동 TF 출범
  • [머니S포토] 이준석 '朱 비대위 체재' 효력 정지 가처분, 심문기일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