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어컨에서 썩은 구린내?…필터 교체하다 "뱀이야"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지난 27일 온라인 커뮤니티 보배드림에 에어컨 필터를 갈다가 차에서 독사를 발견한 한 차주의 사연이 올라왔다. 사진은 해당 차주가 게시한 사진 일부. /사진=보배드림 커뮤니티 캡처
승용차 에어컨 필터를 교체하다 독사를 발견한 차주의 사연이 공개돼 놀라움을 안겼다.

지난 27일 온라인 커뮤니티 보배드림에는 '차에서 뱀 나왔습니다'라는 제목의 글이 올라왔다. 작성자 A씨는 "에어컨에서 썩은 구린내가 나서 에어컨 필터를 교체하고 있었다"며 "그러다가 뱀이 딸려 나왔서 놀라 뒤로 자빠졌다"고 밝혔다.

이어 "일단 정신을 차리고 차량 문을 닫아놓은 채로 119를 불렀다"며 "(출동한 소방대원들이) 집게 같은 걸로 뱀을 잡아서 갖고 갔다"고 설명했다. 그러면서 "(뱀이) 죽은 줄 알았는데 지퍼백에서 꿈틀거렸다"며 "유혈목이라는 꽃뱀이면서 독사인데 산 근처에 주차한 게 잘못"이라고 말했다.
지난 27일 차주가 발견한 독사를 소방대원들이 집게로 잡아갔다. 사진은 해당 뱀이 비닐에 담겨 잡혀가는 모습. /사진=보배드림 커뮤니티 캡처
A씨는 "현재 트라우마가 생겨서 조수석을 보면 기겁하는 상황"이라고 전했다. 특히 "에어컨에 구린내가 올라오면 의심하라"는 말로 주의할 것을 당부했다.

이를 본 네티즌은 "역대급이다" "이런 건 호주나 아프리카에서만 있는 일인 줄 알았는데" "유혈목이에 물리고 다음 날 발목 근육이 다 녹아내려서 응급실 실려 갔다" 등의 반응을 보였다.

국내에 사는 뱀 중에서 대형에 속하는 유혈목이는 몸길이가 0.5m~1.2m다. 주로 논이나 강가, 낮은 산지에 산다. 유혈목이에 물리면 전신 내출혈이 일어나며 두통·실신·신부전 등을 일으키고 심하면 숨지는 경우도 있다.


 

  • 0%
  • 0%
  • 코스피 : 2205.67상승 50.1811:50 10/04
  • 코스닥 : 689.86상승 17.2111:50 10/04
  • 원달러 : 1433.90상승 3.711:50 10/04
  • 두바이유 : 88.28하락 1.2311:50 10/04
  • 금 : 1702.00상승 3011:50 10/04
  • [머니S포토] 박해일 '훈훈한 가을남자'(춘사영화제)
  • [머니S포토] 전문대교협 '2023 수시 전문대 입학정보 박람회' 개최
  • [머니S포토] 국가재정범죄 합동수사단 공식 출범
  • [머니S포토] 컴백 이주호, 9년만에 돌아온 MB정부 교과부 장관
  • [머니S포토] 박해일 '훈훈한 가을남자'(춘사영화제)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