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댐 방류 앞서 통지해달라"… 통일부, 北에 통지문 전달 예정 (상보)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통일부가 북한에 북측 수역 댐을 방류할 시 우리 측에 사전 통지해 줄 것을 정식으로 요구했다. 사진은 지난 2020년 8월6일 오후 경기 연천군 군남댐에서 최근 이어진 장맛비와 북한 황강댐의 방류로 홍수를 조절하기 위해 물이 방류되는 모습. /사진=뉴스1
통일부가 북한에 북측 수역 댐을 방류할 경우 우리 측에 사전 통지해 줄 것을 정식으로 요구했다.

통일부는 28일 기자단에 배포한 입장문에서 "장마철 남북 접경지역 홍수 피해가 우려되는 상황"이라고 밝혔다. 이에 "접경 지역 주민의 생명과 재산 피해를 예방하기 위한 기본 조치로 남북 합의에 따라 북측이 북측 수역 댐 방류 시 사전에 우리 측에 통지해 줄 것을 요구한다"고 전했다.

아울러 통일부는 "현재 남북의 통신 연결이 불안정한 상황과 사안의 시급성 등을 감안해 우선 공개적으로 북측에 요구한다"며 "향후 통신선이 복구되는 대로 정식 통지문을 북측에 전달할 계획"이라고 설명했다.


 

송혜남
송혜남 mikesong@mt.co.kr

안녕하세요. 라이브콘텐츠팀 송혜남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493.10상승 2.318:01 08/08
  • 코스닥 : 830.86하락 0.7818:01 08/08
  • 원달러 : 1306.40상승 8.118:01 08/08
  • 두바이유 : 93.75하락 1.9818:01 08/08
  • 금 : 1791.20하락 15.718:01 08/08
  • [머니S포토] 박은빈·하윤경·주종혁 '발리 잘 다녀올게요'
  • [머니S포토] 수도권 이틀간 물폭탄
  • [머니S포토] 인사청문회 출석한 윤희근 경찰청장 후보자
  • [머니S포토] 민주당 비대위 입장하는 박홍근 원내대표
  • [머니S포토] 박은빈·하윤경·주종혁 '발리 잘 다녀올게요'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