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항공, 올해 안전투자비용 2274억… 전년대비 1000억 이상 증액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제주항공이 올해 안전투자비용을 지난해보다 1000억 이상 증액된 2274억으로 편성했다. /사진=제주항공
제주항공이 안전투자와 시스템 개선 등 안전관리 체계 강화에 속도를 낸다.

28일 제주항공에 따르면 최근 늘어난 항공편들을 체계적으로 관리하고 안전 관련 투자와 운영 및 관리기준을 강화해 고객 신뢰 확보에 나선다.

제주항공은 이를 위해 지난해 1169억원 규모였던 안전투자비용을 올해에는 2274억원까지 늘려 안전관리시스템의 유지관리, 교육 및 훈련강화, 안전 조직 강화 등에 배정했다.

제주항공은 지난 4월 모의비행훈련장치(시뮬레이터) 1대를 추가 도입해 종사자 교육을 강화했다. 항공안전활동으로 ▲자체 품질심사 활동 확대 ▲예방정비 제고 ▲안전제도 및 절차·규정 개선 ▲정보공유 및 안전문화 활성화 측면 등의 세부예방계획을 수립해 안전 이벤트에 대비하고 있다.

항공안전성과지표(SPI)를 국가 목표인 1만 비행(FLT) 당 3.3건보다 강화된 2.93건 이하로 유지하는 것을 목표로 삼고 있다. 이를 위해 체계적인 안전데이터 및 정보를 수집·관리하고 있으며 위험도 우선순위에 따른 핵심리스크 집중관리 문화 정착에도 나섰다.

올해의 안전인력과 예산·훈련·감사에 대한 안전계획을 수립해 실행 중이며 분기별로 대표이사가 직접 점검 해 실적을 살핀다.

이밖에 정비부문은 부품 보유 현황과 사용 추세를 점검 하는 등 관리기준의 경향성 분석을 실시하고 있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로 '일시적 휴면' 상태의 비가동 항공기도 즉각 현장에 투입할 수 있도록 사전 점검 및 정비를 시작하는 등 하반기 국제선 운항을 대비하고 있다.

제주항공 관계자는 "안전투자와 시스템 개선 등을 통해 고객들이 신뢰할 수 있는 안전운항 체계를 만들어 가겠다"고 말했다.


 

김창성
김창성 solrali@mt.co.kr

머니S 김창성 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514.79상승 33.9113:18 08/11
  • 코스닥 : 830.50상승 10.2313:18 08/11
  • 원달러 : 1302.30하락 8.113:18 08/11
  • 두바이유 : 94.89상승 0.5813:18 08/11
  • 금 : 1813.70상승 1.413:18 08/11
  • [머니S포토] 베일 벗은 차세대 폴더블폰 'Z폴드4·플립4'
  • [머니S포토] 주호영·권성동 與 지도부, 수해 복구현장 찾아 봉사활동
  • [머니S포토] 후쿠시마 원전 오염수 해양 방출 저지 대응단 출범식
  • [머니S포토] 손 맞잡은 이은주·윤희숙
  • [머니S포토] 베일 벗은 차세대 폴더블폰 'Z폴드4·플립4'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