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원시, 2022년 문화도시 조성사업 본격 추진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28일 수원특례시 제2차 문화도시 운영위원회 참석자들이 회의를 하고 있다. / 사진제공=수원특례시
문화체육관광부 주관 '제3차 문화도시'에 선정된 수원시가 '2022년 문화도시 조성사업'을 본격적으로 추진한다.

수원시 문화도시 운영위원회(위원장 안상욱)는 28일 수원시 복합문화공간 111CM 다목적실에서 2022년 제2차 회의를 열고, 문화도시 조성사업 추진 상황을 점검했다. 또 세부 사업계획을 논의했다.

지난해 12월, 제3차 문화도시에 선정된 수원시는 2022년부터 2026년까지 5년 동안 190억 원(국비·시비 각 95억 원)을 투입해 문화도시 조성사업을 추진한다.

수원시의 문화도시 조성사업은 협치 구조, 시민 가치, 마을 가치, 지역 가치, 생태 가치 등 5개 분야의 17개 본사업과 11개 연계사업으로 구성된다.

올해는 사업비 30억원을 투입해 ▲문화도시 거버넌스 운영 ▲문화도시센터 운영 ▲문화도시 상생플랫폼(열린포럼, 도시 간 교류협력 사업) ▲문화 인재 양성(수원은 학교) ▲시민 주도 연구&개발(수원은 실험실) ▲문화도시 거점공간(동행공간) 지정 및 활성화 ▲도시문화 커뮤니티 발굴 ▲인문도시 아카이브(도시기록단 양성) ▲조금 다른 도시여행(여행 프로그램 개발) 등을 추진한다.

문화도시 운영위원회는 문화도시 사업에 참여하는 시민 주체가 성장하도록 체계적으로 지원하고, '문화 거버넌스'를 위한 추진체계·행정 기반을 마련하기로 했다.

아울러 인문도시 특성화 사업과 다양한 대내외 협력사업을 추진해 도시 브랜드를 강화하고, 거점 공간·마을·도시 단위로 시민 참여가 기반이 되는 생태문화의 새로운 모델을 제시할 계획이다.

문화도시 조성 사업은 지역의 문화 자산을 활용해 도시의 문화 환경을 기획하고, 도시 브랜드를 창출할 수 있도록 정부가 예산을 지원하는 사업이다. '서로를 살피고 문제에 맞서는 문화도시 수원'을 비전으로 하는 수원시 문화도시 사업은 올해부터 2026년까지 수원시 전역에서 진행된다.

수원시는 시민협의체·기관단체협의체·행정협의체·기획자문그룹 등 '문화도시 추진 거버넌스'를 구성했고, 문화도시센터·운영위원회 등을 운영하며 추진체계를 구축했다.

지난해 8월 구성된 '수원시 문화도시 운영위원회'는 ▲문화도시 추진을 위한 주요 시책과 계획 수립·시행 ▲사업 추진상황 평가 ▲각종 문화정책 연구·개발 등 역할을 한다. 분야별 전문가, 공직자, 수원시의회 의원 등 12명으로 구성됐다.

수원시 관계자는 "운영위원회의 자문과 제안을 바탕으로 '문화도시 수원' 조성을 위한 사업들을 차질 없이 추진하겠다"며 "문화도시 수원 사업으로 시민이 이뤄가는 따뜻한 사람의 도시를 만들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수원=김동우
수원=김동우 bosun1997@mt.co.kr

머니s 경기인천지역을 담당하고 있는 김동우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480.88하락 22.5818:03 08/10
  • 코스닥 : 820.27하락 13.3818:03 08/10
  • 원달러 : 1310.40상승 5.818:03 08/10
  • 두바이유 : 94.31상승 0.5618:03 08/10
  • 금 : 1812.30상승 7.118:03 08/10
  • [머니S포토] 원희룡 '해외건설기업 파이팅!'
  • [머니S포토] 與 권성동·성일종 등 수해대책 점검 긴급 당정 입장
  • [머니S포토] '폭우 피해 점검' 윤 대통령 "예상보다 최악 재난 염두에 두고 대응"
  • [머니S포토] 민주당 비대위 입장하는 '박홍근'
  • [머니S포토] 원희룡 '해외건설기업 파이팅!'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