韓·호주 정상 "민주주의 수호하며 주권 존중…무력 배제" 공감대(종합)

尹 대통령, 호주 총리와 정상회담…"시장경제 가치 기반으로 긴밀 협력"
녹색기술 협력 공감대, 북한 제재 엄격 이행…"엑스포 유치 화답 얻어"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윤석열 대통령과 앤서니 노먼 알바니지 호주 총리가 28일 오후(현지시간) 스페인 마드리드 시내 호텔에서 열린 한·호주 정상회담에서 악수를 나누고 있다. 대통령실사진기자단 2022.6.28/뉴스1 © News1 오대일 기자
윤석열 대통령과 앤서니 노먼 알바니지 호주 총리가 28일 오후(현지시간) 스페인 마드리드 시내 호텔에서 열린 한·호주 정상회담에서 악수를 나누고 있다. 대통령실사진기자단 2022.6.28/뉴스1 © News1 오대일 기자

(마드리드=뉴스1) 김일창 기자 = 윤석열 대통령과 앤서니 노먼 알바니지 호주 총리는 28일(현지시간) 민주주의 가치를 수호하며 모든 국가의 주권을 존중하고 무력 사용을 배제하자는 원칙에 공감했다.

윤 대통령과 알바니지 총리는 이날 오후 스페인 마드리드 한 호텔에서 정상회담을 갖고 "민주주의와 인권, 시장 경제 가치를 기반으로 양국이 긴밀히 협력하기를 희망한다"며 이같이 합의했다.

지난 5월 총선에서 승리하며 취임한 알바니지 총리는 윤 대통령에게 "우크라이나 전쟁을 목도하면서 권위주의가 미칠 수 있는 역효과에 대해 경각심을 함께 가져야 한다"고 언급했다.

알바니지 총리는 아세안 중심성에 대해서 강조하며 한호 양국이 아세안과 협력을 강화해 나가고 지역 내에 적극 관여하면서 아태지역의 자유, 평화와 번영에 함께 기여하자고 밝혔다. 윤 대통령은 이에 공감했다.

두 정상은 탄소 중립을 위한 양국간 녹색기술 협력에 대해서도 공감대를 이뤘다.

대통령실은 "특히 그린 수소 협력에 호주가 강점을 가지고 있어 윤 대통령은 여기에 대한 우리 기업의 동참을 희망했다"며 "첨단 산업소재, 희귀 광물의 공급망 협력을 논의하며 기후 변화 대처를 위한 경제안보 협력을 강조했다"고 말했다.

북한 핵문제에 대해서는 "호주는 북한에 대해 부과하고 있는 경제 제재를 앞으로도 강력하고 엄격하게 이행해 나가고자 한다고 했다"며 "북한의 비핵화와 한반도 평화정책에 호주가 적극적으로 협력할 것을 재확인했다"고 밝혔다.

윤 대통령은 알바니지 총리에게 오는 2030년 부산세계엑스포 유치를 위한 협력을 당부했다. 호주는 내년 말 열리는 개최지 투표에 투표권은 없으나 호주 인근 11개 국가의 태평양도서국포럼(PIF) 리더국가로서 영향력을 미치는 주요 국가다.

대통령실에 따르면 알바니지 총리는 윤 대통령의 당부에 적절하게 고려하겠다고 화답했다.

두 정상은 이외에도 서로 양국을 교차 방문할 것을 요청했으며, 이번 만남이 양국 간 긴밀한 소통의 첫발이 되었음에 공감했다.

윤 대통령은 정상회담 모두 발언에서 "총리님, 총선에서 좋은 결과를 거두신 것 거듭 축하드리고 취임 축하드린다"며 "양국 모두 새 정부가 출범한 만큼 앞으로 양국 관계를 더욱 발전시키기 위해 긴밀히 협력해 나가기를 희망한다"고 말했다.

이번 회담에 참석한 우리 측 인사는 최상목 경제수석과 김태효 국가안보실 1차장, 이문희 외교비서관, 박진 외교부 장관 등이다. 호주에서는 매튜 허드슨 총리 내각부 국제관계보좌관과 제니메이슨 총리실 부비서실장, 케이시 클루그만 총리실 선임보좌관 등이 참석했다.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0%
  • 0%
  • 코스피 : 2527.94상승 4.1618:01 08/12
  • 코스닥 : 831.63하락 0.5218:01 08/12
  • 원달러 : 1302.40하락 0.618:01 08/12
  • 두바이유 : 96.03상승 1.1418:01 08/12
  • 금 : 1807.20하락 6.518:01 08/12
  • [머니S포토] 공판 마친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
  • [머니S포토] 민주당 "웹툰, K-콘텐츠 핵심…창작자 권익 및 처우해야"
  • [머니S포토] 8.15 특사 발표차 브리핑룸 들어서는 한동훈 장관
  • [머니S포토] 고개 숙인 김성원
  • [머니S포토] 공판 마친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