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비맥주, 맥주배송 화물차에 음주운전방지장치 도입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오비맥주가 음주운전 근절을 위해 음주운전방지장치를 화물차에 도입했다. 사진은 음주운전방지장치를 설치한 트럭 앞에서 관계자들이 기념사진을 찍고 있다. 유도준 센텍코리아 대표(왼쪽부터),이주민 도로교통공단 이사장, 박영길 화물차주 오비맥주 지부장, 배하준 오비맥주 대표, 윤영채 한익스프레스 상무. /사진=오비맥주
오비맥주가 음주운전 근절을 위해 음주운전방지장치를 화물차에 도입했다.

오비맥주는 도로교통공단과 함께 오비맥주 이천공장에서 전국의 직매장으로 맥주를 배송하는 화물차에 음주운전방지장치(음주시동잠금장치)를 설치하고 시범 운영을 시작한다고 29일 밝혔다.

지난 28일 오비맥주 이천공장에서 열린 음주운전방지장치 설치 행사에는 배하준 오비맥주 대표, 이주민 도로교통공단 이사장, 윤영채 한익스프레스 상무, 유도준 센텍코리아 대표 등이 참석했다.

음주운전방지장치는 차량에 설치된 음주 측정기를 통해 혈중 알코올 농도를 측정하고 측정 결과 알코올이 감지될 경우 시동이 걸리지 않도록 제한하는 역할을 한다.

오비맥주는 한익스프레스 소속의 화물차 20대에 센텍코리아의 음주운전방지장치를 설치하고 9월 말까지 3개월간 시범운영한다. 향후 음주운전방지장치 적용 차량을 늘려간다는 계획이다.

배하준 오비맥주 대표는 "음주운전방지장치 시범운영을 통해 술을 단 한 모금이라도 마셨다면 절대로 운전대를 잡아서는 안 된다는 인식이 널리 확산되고 정착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이주민 도로교통공단 이사장은 "오는 7월부터 시행되는 상습 음주운전자 교육시간 확대와 더불어 이번 음주운전방지장치 시범운영을 통해 음주운전은 반드시 근절해야 하는 범법행위라는 인식이 더욱 확산되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한영선
한영선 youngsun@mt.co.kr

안녕하세요.머니S 유통 담당 한영선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486.87하락 16.5910:53 08/10
  • 코스닥 : 826.14하락 7.5110:53 08/10
  • 원달러 : 1307.80상승 3.210:53 08/10
  • 두바이유 : 94.31상승 0.5610:53 08/10
  • 금 : 1812.30상승 7.110:53 08/10
  • [머니S포토] '폭우 피해 점검' 윤 대통령 "예상보다 최악 재난 염두에 두고 대응"
  • [머니S포토] 민주당 비대위 입장하는 '박홍근'
  • [머니S포토] 與 비대위원장 선출 후 국회 등원하는 '주호영'
  • [머니S포토] 5선 주호영, 비대위 선출 직후 기자간담회 개최
  • [머니S포토] '폭우 피해 점검' 윤 대통령 "예상보다 최악 재난 염두에 두고 대응"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