테슬라 직원 200명 해고… 머스크, 인원 감축 본격화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미국 전기차 제조업체 테슬라가 캘리포니아주 사무실을 폐쇄하고 오토파일럿팀 소속 직원 약 200명을 해고했다. /사진=로이터
미국 전기차 제조업체 테슬라가 직원 약 200명을 해고했다. 일론 머스크 테슬라 최고경영자(CEO)가 최근 인력 감축을 시사한 만큼 이를 본격화하는 모양새다.

블룸버그통신은 지난 28일(현지시각) 테슬라가 미국 캘리포니아 사무실에서 근무하던 전체 직원 350명 중 약 200명을 해고했다고 전했다. 이번 사무실 폐쇄로 인해 해고를 당한 직원들 중 대부분은 고객으로부터 얻은 오토파일럿 데이터를 분석하고 라벨링을 지정하는 작업을 수행하는 직원들이었다.

이번 정리해고와 함께 테슬라는 캘리포니아 샌 마테오 지점을 폐쇄하고 나머지 직원들을 근처에 있는 다른 사무실로 옮긴 것으로 알려졌다.

테슬라는 작년 10월 본사를 미국 캘리포니아에서 텍사스주에 있는 오스틴으로 옮겼다. 회사는 오스틴과 독일 베를린에 새로운 자동차 생산 공장을 세웠고 전 세계에 걸쳐 약 10만명의 직원이 있다.

이번 달 머스크 CEO는 직원들에게 이메일을 보내 경제에 대해 "매우 나쁜 느낌"을 받고 있다며 채용을 중단하고 직원을 10% 줄이겠다고 밝혔다. 이후 블룸버그와 인터뷰에서 앞으로 3개월 동안 테슬라 전체 인력의 3.0∼3.5%를 감축하겠다고 말했다.

해고한 이후에도 계속 잡음이 일고 있다. 일부 테슬라 전 직원들은 회사가 위법하게 근로자를 해고했다며 텍사스주 법원에 소송을 제기했다. 테슬라가 지난달부터 네바다주 배터리 공장에서 직원 약 500명을 갑자기 해고했는데, 해고 60일 전에 이를 통지해야 한다는 법규를 지키지 않았다는 주장이다.


 

양진원
양진원 newsmans12@mt.co.kr

안녕하세요 양진원 기자입니다. 많은 제보 바랍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533.52상승 5.5818:03 08/16
  • 코스닥 : 834.74상승 3.1118:03 08/16
  • 원달러 : 1308.10상승 5.718:03 08/16
  • 두바이유 : 94.60하락 3.6418:03 08/16
  • 금 : 1798.10하락 17.418:03 08/16
  • [머니S포토] 더불어민주당, 윤석열 정권 100일 평가 토론회
  • [머니S포토] 빌게이츠 "감염병 국제 공조에 한국의 큰 역할 기대"
  • [머니S포토] 논의하는 우상호·박홍근·진성준
  • [머니S포토] 권성동 "시민단체, 민주당 정치예비군 전락…철저한 검증 필요"
  • [머니S포토] 더불어민주당, 윤석열 정권 100일 평가 토론회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