리버풀 떠난 미나미노, 모나코서도 주전 경쟁 쉽지 않아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미나미노 다쿠미가 29일 리버풀에서 AS모나코로 이적했지만 주전 경쟁이 쉽지 않아 보인다. /사진=로이터
미나미노 다쿠미가 리버풀을 떠나 AS모나코로 이적했다. 더 많은 출전시간을 위해 떠났지만 주전 경쟁은 결코 쉽지 않아 보인다. 모나코가 추가로 공격수를 영입할 것으로 알려졌기 때문이다.

일본 도쿄스포츠는 지난 28일(이하 한국시각) "모나코가 초대형 보강을 추진 중"이라고 보도했다. 이어 "미나미노가 이적 후 또 다른 위기가 찾아올 수 있다"고 분석했다.

프랑스 매체 웨스트프랑스에 따르면 모나코는 렐리앙 추아메니를 레알 마드리드로 이적시키며 얻은 1억유로(약 1358억원)의 자금으로 파울로 디발라(유벤투스), 안드레아 벨로티(토리노) 등 공격수를 영입하려 한다. 게다가 미나미노는 비삼 벤 예데르, 케빈 폴란트, 소피앙 디오프 등 기존 공격수들과 경쟁해야 한다.

미나미노는 올시즌 리버풀 소속으로 잉글랜드축구협회(FA)컵과 리그컵(카라바오컵)에서 9경기에 출전해 7골을 넣으며 두 대회 우승에 기여했다. 하지만 더 많은 플레잉 타임을 얻기 위해 이적을 추진했고 모나코로 옮겼다.

모나코는 29일 공식 홈페이지를 통해 미나미노 영입 소식을 전했다. 계약 기간은 오는 2026년 6월까지다.


 

빈재욱
빈재욱 binjaewook2@mt.co.kr

머니S 기자 빈재욱입니다. 어제 쓴 기사보다 좋은 기사를 쓰겠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501.85하락 6.213:00 08/19
  • 코스닥 : 821.52하락 4.5413:00 08/19
  • 원달러 : 1327.40상승 6.713:00 08/19
  • 두바이유 : 92.85상승 2.413:00 08/19
  • 금 : 1771.20하락 5.513:00 08/19
  • [머니S포토] 국가전략정보센터 개관 커팅식
  • [머니S포토] 4번째 내한 브래드피트 "韓 음식때문에 돌아왔다"
  • [머니S포토] 우상호 "김건희 여사, 관저 리모델링 업체 의혹 직접 밝혀야"
  • [머니S포토] 권성동 "美 한국산 전기차 보조금 중단, 한미동맹 정신 맞지 않아 "
  • [머니S포토] 국가전략정보센터 개관 커팅식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