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특징주] 현대차·기아 독일 압수수색 소식에 5%대 '급락'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현대차와 기아가 독일 프랑크푸르트 검찰이 사무실 8곳을 압수수색했다는 소식에 하락세다.

29일 오전 10시38분 현대차는 전거래일 대비 9500원(5.11%) 하락한 17만6000원에 거래되고 있다. 기아도 4100원(5.01%) 내린 7만7800원에 거래 중이다.

로이터통신에 따르면 현지 검찰은 현대차·기아 부품업체 보르크바르너그룹이 불법 배기가스 조작장치를 부착한 디젤차 21만대 이상 유통한 것과 관련해 수사를 진행 중이다. 총 140개 당국이 현대차·기아의 통신 데이터와 소프트웨어(SW), 설계 관련 서류 확보에 나선 것으로 알려졌다.


 

조승예
조승예 csysy24@mt.co.kr

안녕하세요 머니S 증권팀 조승예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508.05하락 8.4218:03 08/18
  • 코스닥 : 826.06하락 1.3618:03 08/18
  • 원달러 : 1320.70상승 10.418:03 08/18
  • 두바이유 : 90.45하락 1.6718:03 08/18
  • 금 : 1771.20하락 5.518:03 08/18
  • [머니S포토] 2022 건설의날 기념식 입장하는 내외빈
  • [머니S포토] 민주당 '코로나19 재유행 대책 마련 위해'
  • [머니S포토] 서울우유 원유가 인상.. 우유가격도 인상되나
  • [머니S포토] 8월 18일 쌀의날, 오늘도 밥심으로 든든하게...
  • [머니S포토] 2022 건설의날 기념식 입장하는 내외빈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